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1월 23일 월요일

닫기
한국대표관광지 100선에 전남 9곳

문화부․한국관광공사, 순천만․보성녹차밭․섬진강기차마을 3회 연속 선정

(아시아뉴스통신=고정언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1월 11일 15시 15분

한국대표관광지 100선에 선정된 순천만국가정원.(사진제공=순천시청)

전남도는 2017~2018 한국 대표관광지 100선에 전남지역 9곳이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전남지역 선정 관광지는 ►순천만습지&순천만 국가정원 ►보성녹차밭 ►곡성 섬진강 기차마을 ►담양죽녹원 ►여수오동도&엑스포해양공원 ►신안홍도 ►완도 청산도 ►장흥정남진토요시장 ►강진가우도다.

이 가운데 순천만습지&순천만 국가정원, 보성녹차밭, 곡성섬진강 기차마을은 3회 연속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담양 죽녹원, 여수 오동도&엑스포해양공원은 2회 연속 선정돼 대한민국의 대표 관광지임을 인정받았다.

새롭게 선정된 정남진 토요시장은 전국 최초 주말 관광시장으로서 시장 고유의 기능에 다문화 전통음식거리, 문화 예술공연 등 차별화된 경험을 원하는 관광객을 사로잡고 있다.

신안 홍도・완도 청산도・강진 가우도는 최근 생태관광과 여유 있는 쉼을 원하는 여행 추세가 반영돼 선정됐다.

한국 대표관광지 100선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지난 2013년부터 2년마다 선정하고 있다.

올해는 관광지 인지도와 만족도, 방문 의향 온라인 설문, 통신사・내비게이션 분석, 관광객 증가율, 검색량 등 관광통계분석과 전문가 17인의 서면・현장평가를 종합해 선정했다.

정순주 전남도 관광문화체육국장은 “관광 100선에 선정된 9개 지역은 전통문화와 자연 환경이 어우러진 곳으로 전국적으로 인기가 높다”며 “앞으로 관광안내 시스템과 관광객 편의시설을 보강・확충하고, 전남만의 차별화된 관광자원을 계속 발굴해 다시 찾고 싶은 대한민국 대표 관광지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