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8월 16일 수요일

닫기
양주시 올해의 '양주 책' 선정

(아시아뉴스통신= 박신웅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1월 11일 15시 39분

경기 양주시 올해의 책 선정 홍보물.(사진제공=양주시청)
 
경기 양주시는 올해‘양주의 책’으로 박선미 작가의 '욕 시험'(일반도서)과 안소영 작가의 '시인 동주'(아동도서)를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양주의 책'은 양주를 대표하는 한 권의 책으로 시민이 함께 공감하고 소통하는데 다리 역할을 하는 것으로 매년 선정됐다.

일반도서로 선정된 '욕 시험'은 선생님이 진행한 욕 시험을 통해 아이들의 가슴속에 억누르고  있던 감정들을 폭발하게 되며 주변의 눈치를 보느라 자기 자신을 감추고 있는 우리 아이들의 모습을 대변한 도서이다.

아동도서로 선정된 '시인 동주'는 청년 윤동주의 삶과 문학이야기로 탄생 100주년을 맞은 청년 윤동주에게 바치는 헌사이자, 윤동주의 시에서 힘을 얻은 이들에게 위로를 주는 도서이다.

이에 시는 올해 선정된‘양주의 책’으로 다양한 사업을 진행키로 했다.

시는 단체독서토론, 스쿨북릴레이, 독후감 대회, 작가 초청 강연회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양주의 책 선정으로 전 시민이 독서를 생활화하고 가족 간, 이웃 간 서로 소통하고 공감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양주의 책을 통한 다양한 사업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