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4월 28일 금요일

닫기
새해 부산경제 일자리‧수출 활성화에 의기투합하는 ‘民‧官’

(아시아뉴스통신=도남선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1월 12일 00시 30분

11일 부산중기청을 비롯한 중소중견기업 유관기관이 부산경제 활성화를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하고 있다.(사진제공=부산지방중소기업청)

부산중소기업청(청장김진형)은 11일 부산의 중소‧중견기업 단체, 지원기관과 함께 새해 부산경제 활성화를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자리는 조선‧해운업 구조조정 등으로 지역 경제가 어느 때보다 어려운 여건이지만 민‧관이 함께 노력해 지역 경제 활성화를 이뤄내자는 긍정의 메시지 확산을 위해 마련한 것이라는게 부산중기청의 설명이다.
 
새로 선임된 부산수출기업협회(Export Club) 김경희 회장은 “지난해 대기업은 수출이 감소했지만 중소기업은 수출이 증가해서 중소·중견기업 수출비중이 40%에 육박할 정도로 확대됐다”며, “이제는 부산의 기업들도 국내 대기업에만 의존하지 말고 독자적으로 해외 진출에 나서야 하며, 이를 위해 지원기관들도 좀 더 적극적인 지원을 해주면 좋겠다”고 건의했다.
 
부산이노비즈협회 김형겸 회장은 “매년 ‘1사 1인 채용 캠페인’을 펼쳐 고용목표를 달성하고 있는데, 올해에도 일자리 창출에 모든 역량을 집중 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이노비즈기업들의 중국 진출 등 글로벌 경쟁력 확보를 위해서는 R&D 투자가 확대돼야 한다”면서 이에 대한 지원도 요청했다.
 
부산여성경제인협회 정분옥 회장은 “여성기업인도 일터에서는 기업을 경영하고 가정에서는 가사일도 하는 주부로서 두 가지 역할을 잘 해내자”고 말했고, “서민경제의 주축인 전통시장을 여성기업인들이 솔선수범해 자주 가고 기업을 잘 키워 우리 자녀들의 일자리를 늘리는 데도 활약할 테니 중소기업 지원에 힘써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중기청 관계자는 “올 해는 중소‧중견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해 수출, R&D지원 등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며, 소상공인까지 모든 단계의 기업을 수출주역으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자리에서 무역보험공사, 수출입은행,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측은 부산의 중소‧중견기업들이 수출을 늘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고, 중소기업진흥공단,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은 중소‧중견기업들이 성장하는 데 필요한 자금 숨통을 터주겠다고 약속했다.
 
김진형 부산중소기업청장은 “작년에 이어 금년에도 국제 경제환경이 녹록지 않지만 우리 경제의 재도약을 다지는 중요한 시기이므로 중소‧중견기업의 일자리 창출과 수출증대에 민‧관이 합심해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