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3월 30일 목요일

닫기
박해진, 중화권 넘어 동남아에서 팬미팅 계약! ‘올해도 팬 투어 계속’

(아시아뉴스통신=황교덕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1월 12일 10시 05분

 
자료사진.(사진제공=마운틴 무브먼트 엔터테인먼트 )


 배우 박해진이 동남아시아 팬들을 찾는다.

 박해진은 최근 2017년 동남아시아 5개국 팬미팅 계약을 체결하고 현재 촬영 중인 차기작 ‘맨투맨’(MAN x MAN)’의 방영과 더불어 올 상반기부터 동남아시아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이번 박해진의 글로벌 팬미팅을 진행하게 된 와이제이 파트너스(YJ partners)는 현재 활발히 활동 중인 대표 한류 에이전시로, 최근에는 2016년 아시아 10대 미남 중 1인으로 선정된 중국의 차세대 스타 황징위(JOHNNY)의 국내 첫 단독 팬미팅을 진행했다. 

 와이제이 파트너스 측은 “한류의 주역으로 여전히 글로벌 한 인기를 보여주고 있는 박해진과 올해 5개국 팬미팅 투어를 이어갈 계획이다”며 “중화권을 넘어 동남아시아 지역까지 벌써부터 관심이 뜨겁다”고 전했다.

 박해진은 데뷔 10주년을 맞이했던 지난해 중국 베이징을 시작으로 대만에 이어 태국으로 이어지는 아시아 팬투어를 역대급 환대 속에 성황리에 마친 바 있다.

 이어 올해에는 JTBC 최고의 기대작 ‘맨투맨’(MAN x MAN)’에서 천의 얼굴을 지닌 미스터리한 국정원 고스트 요원 김설우으로 분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상황.

 한편 박해진은 현재 차기작 ‘맨투맨’의 촬영에 임하고 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