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1월 21일 토요일

닫기
경북도내 상수도 시설 올해 1260억 투자..노후관로 현대화

(아시아뉴스통신=김상범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1월 12일 10시 11분

군위통합정수장 항공사진(사진제공=경북도청)

경북도는 올해 도민의 안정적인 물 복지 실현을 위해 상수도 시설확충 예산 1260억원을 확보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해까지는 상수도 보급률 향상을 위한 급수구역 확장사업에 집중투자 했고 올해부터는 노후관로 현대화사업으로 눈을 돌려 양질의 수돗물 공급과 수도경영 효율화를 위한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다.

올해 상수도 주요사업은 농어촌생활용수개발 38개소 770억원, 소규모 수도시설개량 44개소 77억원, 고도정수 처리시설 설치 2개소 37억원 등이다.

또한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3개소 154억원, 도서지역 식수원개발 2개소 31억원, 낙후지역 먹는물 수질개선 28개소 59억원, 노후정수장 및 노후관 갱생 등 45개소 128억원 등 이다

상수도 보급률이 낮은 시.군에는 지방상수도 공급에 집중하고 누수율이 높은 시.군은 노후관 갱생, 누수감지시스템설치, 상수도 현대화사업 등을 추진해 노후관로를 정비할 예정이다.

환경부의 공모사업인 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에 의성, 성주, 울진 3개 군이 선정돼 국비 등 1026억 원을 올해부터 오는 2021년까지 투자해 노후 상수관로를 정비한다.

사업을 통해 상수도 블록시스템 구축, 상수도관망 정비, 노후관로 교체 등 상수도관로를 개량하게 되면 고질적인 누수와 수질문제도 상당부분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도는 상수도 보급률을 현재 90%에서 오는 2020년까지 92%로 끌어올리기 위해 급수구역확장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김원석 경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지금까지는 상수도 보급률 향상에 주력했지만, 앞으로는 유수율 향상과 맑은물 공급 위한 상수도 정책으로 전환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