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2월 24일 금요일

닫기
순천시, 전국 최고의 미생물 배양실 준공

전국 최대 시설 확충, 농업·식품·환경분야 미생물 연구 확대

(아시아뉴스통신=유성진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1월 12일 12시 00분

전남 순천시는 이달 12일 미생물연구회와 농업인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유용미생물 배양실 준공식을 개최했다. 

늘어나는 미생물 수요에 대비하고 이원화된 미생물센터 운영의 불편을 해소하고자 승주읍에 위치한 고형 미생물센터 부지에 액상미생물 배양실을 신축한 것이다.
     
새로 건립한 미생물 배양실은 최신식 멸균배양기, 자동포장기, 저온저장시설 등을 갖추고 있으며 연간 600톤의 미생물 생산이 가능하다.   

이로써 시는 전국 최고 수준(967㎡)의 고형과 액상미생물 시설을 동시에 갖추고, 자치단체에서는 유일하게 농식품 가공에 필요한 발효용 식용 미생물까지 연구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시는 지금까지 2종 미생물의 자체개발 특허를 출원하고 토양개량제를 포함 7종, 390톤을 농가에 공급한 바 있으며, 새로이 배양실을 신축함으로써 올해는 420톤으로 공급을 확대하고 추가로 1종의 미생물도 특허 출원할 계획이다.

또한, 유기농가의 비용 절감과 방제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천연살충제 B/T 미생물을 본격 생산해 농가에 보급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 순천시 미생물 사업은 농업분야 뿐 아니라 식품, 환경 분야까지 다양하게 영역을 확대해 미생물을 활용한 고부가가치 창출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