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7월 26일 수요일

닫기
재난 관리, 목포․광양시.무안․함평군 상위권

전남도 현장 점검 위주 평가 결과 우수 그룹에 7개 시군

(아시아뉴스통신= 고정언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2월 14일 17시 42분

전남도는 재난관리 역량을 높이고, 재난 발생 시 자율과 책임행정을 강화하기 위해 실시한 시군 재난관리 평가에서 광양시, 무안군, 함평군, 순천시, 해남군, 영광군, 목포시가 우수 그룹으로 평가됐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재난관리 평가는 전남도와 대학 교수 등 외부 전문가 합동으로 지난 달부터 22개 시군 재난관리부서 역량 등 4개 분야에 대해 서면 기관장 인터뷰 등 현장 점검 위주로 이뤄졌다.

특히 시군의 관심도에 따라 재난 관리의 성과가 달라지므로 풍수해 취약지역, 폭염 대비 인명 피해 최소화 계획, 재난취약계층 안전관리 계획 수립, 태풍 북상에 따른 사전 점검 여부 등을 중점 평가했다.

점검 결과 광양시, 무안군, 함평군 등 7개 시군이 우수 그룹, 나주시, 여수시, 장흥군 등 13개 시군이 보통 그룹, 화순군, 완도군은 미흡 그룹으로 평가됐다.

광양시는 3년 연속 우수 그룹으로 선정됐고, 지난 2015년 미흡 그룹에 속한 담양군, 강진군, 장흥군은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인 결과 보통 그룹으로 한 단계 올라섰으며, 특히 장흥군은 9단계를 뛰어넘는 성과를 이뤘다.

전남 전체적으로는 전년보다 12% 향상됐으며, 상황전파시스템을 활용한 훈련메시지 5분 이내 수신, 풍수해보험 가입 대상 실적, 지역 실정에 맞는 폭염 대비 세부 실행계획, 재난 대응 위기관리 매뉴얼 작성‧활용 실적 등은 비교적 양호한 것으로 평가됐다.

지진 방재 종합대책 미수립‧예산 미확보, 신속한 대응 및 응급복구를 위한 유관기관‧민간단체 협업체계 구축, 재난관리부서 근무자 인센티브 실적 등은 미흡해 시군 대부분이 해결해야 할 문제점으로 지적됐다.

우수 그룹에 포함된 시군의 경우 국민안전처에서 다음달 실시하는 중앙재난관리평가위원회의 종합분석‧최종 검토 회의를 거쳐, 3월 말 전국 우수기관으로 선정될 경우 국고 지원 및 포상 등 인센티브가 부여된다.

미흡 기관에 대해선 재난 역량을 높일 수 있도록 지속적 지도‧점검에 나서는 등 책임행정을 강화할 계획이다.

주동식 전남도 도민안전실장은 “올해 지구온난화에 따른 폭염과 국지성 집중호우 등 자연재난 발생이 우려된다”며 “시군에서는 예기치 못한 재난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재난관리 역량을 강화해 달라”고 당부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