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6월 28일 수요일

닫기
유라시아 부산원정대 2기, 1만km 실크로드 대장정 돌입

(아시아뉴스통신= 이시경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2월 17일 11시 44분

유라시아 관문도시 부산의 위상을 알리고, 유라시아 이니셔티브 추진에 대한 시민공감대 확보를 위해 ‘유라시아 부산원정대 2기’가 오는 7월 출정한다.(사진제공=부산시)

부산시는 유라시아 관문도시 부산의 위상을 알리고, 유라시아 이니셔티브 추진에 대한 시민공감대 확보를 위해 ‘유라시아 부산원정대 2기’를 오는 7월 출정한다고 밝혔다.
 
17일 부산시에 따르면 유라시아 부산원정대는 부산시가 주최하고 재단법인 부산국제교류재단과 한국해양대학교가 주관하며, 부산문화회관, 영화의전당 및 지역 대학이 협력·참여하는 사업으로 해상물류(부산항-블라디보스톡항)와 육상물류(시베리아횡단철도 TSR, 몽골횡단철도 TMGR)를 연결하는 대장정이다.
 
작년에는 제1기 원정대가 출정해 7개 도시 26개 세부행사를 통한 유라시아 관문도시 부산 홍보 등 도시브랜드 가치 제고, 유라시아 거점도시 30여개 기관과의 네트워크를 통한 경제·문화·공공·물류·의료 협력기반 구축, 동북아 경제시대 부산 주도 환동해권 정책이슈 선점을 통한 국가경쟁력 및 지역발전을 이끄는 성과를 냈다고 부산시는 설명했다.
 
이번 유라시아 부산원정대 2기는 부산항을 출발하여 블라디보스톡항까지의 환동해 해양물류루트를 탐험하고, 러시아 블라디보스톡에서 하산을 거쳐 장춘, 베이징 구간을 열차로 이동한 후 몽골횡단열차(TMGR)를 이용, 올란바토르를 거쳐 이르쿠츠크에 도착한 다음 시베리아횡단열차(TSR)을 타고 예카테린부르크, 모스크바, 상트페테르부르크까지 육상 철도물류를 체험하게 된다.
 
주요 행사 일정으로 러시아, 중국, 몽골의 주요 경유도시와의 교류협력을 위해 자매결연 25주년 행사(블라디보스톡), 부산-지린성 우호협력의 날, 부산데이(올란바토르, 상트페테르부르크) 등 다양한 교류행사가 계획되어 있으며, 물류루트 설명회(장춘), 무역사절단(올란바토르, 상트페테르부르크) 등 경제교류도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대학생 화합의 밤(이르쿠츠크), 차세대 리더교류(모스크바) 등을 통해 부산과 방문도시간 미래 주역들의 만남의 장도 마련할 계획이다.
 
올 4월에는 통역·문화공연·홍보지원 등이 가능한 대학생들을 원정대원으로 공개모집한 후 해상안전교육 등 사전준비 기간을 거쳐 7월 12일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에서 출정식을 시작으로 7월 31일까지 19박20일간의 대장정을 시작하게 된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