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8월 21일 월요일

닫기
‘충청 대망론’ 안희정 “지역주의 탈피, 세대교체 향해 도전”

충북 방문 지역공략…“지자체 지방정부 수준으로 끌어올릴 터”

(아시아뉴스통신= 백운학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2월 17일 13시 14분

안희정 충남도지사./아시아뉴스통신DB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안희정 충남지사는 17일 충북 오송첨단의료산업단지와 충북도청을 잇따라 방문하며 지역 공략에 나섰다.
 
안 지사는 이날 오전 충북도청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지역 주의에서 탈피해 온 국민의 열망을 받는 대한민국 정치 지도자가 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발표된 한국갤럽의여론조사에서 최초로 지지율 20%를 넘긴것과 관련, “지지율이 낮을때나 지금이나 흔들림이 없다”고 말했다

안 지사는 “특권과 반칙, 연고주의 국가운영은 과거가 될 것이고 대한민국은 시민주권의 나라, 국민의 나라가 될 것”이라며 “그런 마음으로 시대교체 향해서 도전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차기 대통령이 된다면 헌법을 철저히 준수하고 의회와 협치하겠다”며 “지자체를 지방정부 수준으로 올리기 위해 시도지사와의 고위정책 회의를 상설화하겠다”고 언급했다.

안 지사는 충북과 관련한 대선 공약에서는 "바이오 밸리와 혁신도시를 중심으로 사업은 차질이 없도록 추진하겠다“고 공언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