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4월 27일 목요일

닫기
관광공사, 러시아·CIS권 최대 관광박람회서 한국 홍보

(아시아뉴스통신=유지현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3월 13일 13시 49분

2016 MITT 박람회 한국 의료관광 홍보부스 전경.(사진제공=한국관광공사)

한국관광공사 모스크바지사(지사장 강남규)는 14일(현지시각)부터 오는 16일까지 모스크바에서 개최되는 러시아·CIS(구소련 독립국가연합)권 최대 규모 관광박람회인 MITT(모스크바 국제관광박람회, Moscow International Travel&Tourism)에 참가해 러시아 관광업계 및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평창 동계올림픽과 한국 의료관광 홍보활동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에는 서울, 인천, 대구, 성남, 강원도 등 5개 지자체와 세브란스병원, 분당서울대병원, 인하대병원, 자생한방병원 등 총 17개 의료기관, 11개 여행사가 공동 참가함으로써 MITT 역대 최대 규모의 한국관광 홍보 사절단을 구성했다.

특히 이번 박람회에는 러시아 ATR(평창동계올림픽 공식 티켓판매 대행사)인 JetSetSports도 한국 홍보관에서 공동으로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활동을 전개함으로써 동계 스포츠 매니아층이 두터운 러시아에서 일반소비자들의 이목을 끌 것으로 기대된다.

오는 17일에는 러시아 의료진 및 의료관광 관계자 150여명을 초청해 모스크바 제1의과대학에서 한국의료관광설명회를 개최한다. 설명회는 참가문의가 쇄도해 기존 50명 규모 행사를 150명 규모로 긴급히 확대했는데 러시아 소비자뿐만 아니라 의료진들에게도 한국 의료에 대한 관심은 최근 급격히 높아지고 있는 추세를 반영한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 2015년 전체 방한 외국인 환자 중 러시아 환자 규모는 2만856명(3위), 진료수입 규모는 792억원(2위)으로 나타났으며, 경제회복이 가시화되는 올해부터는 개별 환자들과 의료 에이전시들의 한국행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강남규 한국관광공사 모스크바지사 지사장은 “러시아에서는 서방국가의 경제제재 조치가 지속되고 있어, 한국이 관광, 의료, MICE 등 대체 목적지로서 부각됨에 따라 금년 들어서도 20%에 가까운 고성장을 지속하고 있다. 게다가 동계스포츠 강국 러시아 국민들의 평창 동계올림픽에 대한 높은 관심으로 평창 동계올림픽 관람수요가 올 겨울에는 폭증할 것으로 보인다. 이를 계기로 러시아 시장을 집중적으로 개척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실시간 급상승 정보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