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5월 29일 월요일

닫기
현대건설, 제로에너지빌딩 분야 선두주자 입증

국내 최초 'BEMS(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 설치 확인 1등급 획득

(아시아뉴스통신=전성남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3월 15일 20시 39분

경기도 용인시 마북동 소재 현대건설 연구개발본부 그린스마트이노베이션센터 전경.(사진제공=현대건설)

현대건설이 최근 국내 최초로 제로에너지빌딩 시대의 핵심 기술인 BEMS(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 Building Energy Management System) 설치확인 1등급을 획득했다.

현대건설은 현대오토에버와 공동 개발한 ‘Smart BEMS’를 용인시 마북동 소재 현대건설 연구개발본부 그린스마트 이노베이션 센터(Green Smart Innovation Center)에 지난 2014년부터 적용해 이번에 BEMS 설치확인 1등급을 받았다.

BEMS 설치확인이란 올해부터 도입된 면적 1만m2이상 공공건축물의 BEMS 설치 의무화 규정에 발맞추어 한국에너지공단 주관으로 시행되고 있는 제도로 최근에는 민간 건물로까지 적용이 확대되고 있으며, BEMS 설치확인 등급은 9개의 세부 항목에 따라 한국에너지 공단의 확인 및 평가를 통해 기술수준을 1․2․3등급으로 구분하여 부여한다.

특히 기술 수준 1등급을 획득하기 위해서는 에너지 예측 및 자동제어 등의 고도화된 기술이 반드시 필요하다.

현대건설 Smart BEMS에는 한단계 발전된 시뮬레이션을 통해 ▲건물 에너지 목표관리(소비․생산) ▲인공지능 기반 공조복합제어 ▲MEG(마이크로 에너지 그리드, Micro Energy Grid, 신재생 발전원 및 에너지저장시스템(ESS)을 포함하는 건물내 소규모 에너지망) 최적운전 등 최고 수준 에너지 예측 및 제어 기술을 적용하여 국내 최초로 BEMS 설치확인 1등급을 획득했다.

Smart BEMS의 다양한 핵심 제어 및 관리 기술들은 건물의 에너지 절감에 그치지 않고 쾌적한 실내 환경을 구현함과 동시에 효과적인 건물 관리가 가능한 환경도 제공하고 있다.

예를 들면 개별 장비나 에너지 소비의 이상 징후를 자동으로 포착하여 알려주거나, 에너지를 절약하며 작동되면서도 실내 환경을 쾌적하게 유지할 수 있도록 제어되는 전 과정이 자동으로 이루어진다.

현대건설 연구개발본부 관계자는 "Smart BEMS는 기존 모니터링 위주의 소극적인 관리 기술을 뛰어넘는 혁신적이고 능동적인 에너지 효율 관리가 가능하다"며"실제로 지능형 공조제어기술, 신재생에너지 및 에너지 저장시스템을 활용해 에너지 소비량이 연간 약 25% 절감되고, 에너지 비용이 50% 이상 감소하는 효과를 얻었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건설은 지난 2016년 Smart BEMS를 국토교통부가 선정한 국내 최초의 고층형 제로에너지빌딩 시범사업인 '힐스테이트 레이크 송도 1차'에 설계 적용한데 이어 향후 진행하는 다양한 프로젝트에도 확대할 계획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