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2일 화요일

닫기
오감만족 성수동 여행 성수 산업관광홍보관 조성

(아시아뉴스통신= 이나경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3월 17일 21시 14분

성수동을 3개 권역으로 나누어 여행한다는 콘셉트로 만든 가이드북 3종.(사진제공=성동구청)
서울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재미난 동네 성수동을 소개하고 홍보하는 성수 산업관광홍보관을 최근 개장했다고 밝혔다. 이 홍보관은 언더스탠드에비뉴 파워스탠드 1층에 자리하고 있으며, 이 곳은 분당선 서울숲역 3번 출구와 서울숲 사이에 컨테이너를 연결한 독특한 구조물로 많은 관광객이 찾고 있는 곳이다. 최근 성수동은 1970~80년대의 붉은 벽돌 공장이 새로운 문화예술복합공간과 카페 등으로 재탄생되어 젊은 층의 눈길을 사로잡는 공간이 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수제화 공장의 뚝딱뚝딱 망칫소리, 뚝도활어시장의 생선 냄새, 서울숲이 주는 자연의 온기, 구석구석 숨어 있는 맛집 등 오감이 즐거운 이색적인 관광명소로 자리 잡고 있다. 구는 성수동을 찾는 관광객들의 편의를 위해 성수산업관광 홍보관을 설치하였으며, 벽면에는 대형지도를 설치하여 성수동의 지리와 주요 지점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게 하고, 대형모니터도 설치하여 성수동에서 일어나는 다양한 이야기를 담은 영상을 상영하고 있다. 또한 홍보관 내에는 성수동의 특징과 독특한 공간, 숨겨진 맛집 등이 자세하고 친절하게 소개되어 있는 성수관광안내서도 비치돼 있다. 이 안내서는 성수동에 관심을 갖고 찾아오는 관광객의 시선으로 제작했으며, 비교적 넓은 성수동을 크게 3개 권역으로 나누어 성수동을 여행한다는 콘셉트로 비행기티켓 형태의 맵과 여권 형태의 가이드북 3종으로 구성되어 있다. 가이드북은 ▲서울숲 권역(서울숲역을 중심으로 서울숲과 서울숲로의 소셜벤처가 모여 있는 젊은 성수동) ▲뚝섬역+뚝도시장 권역(뚝섬역을 중심으로 재래시장인 뚝도시장과 한강을 즐길 수 있는 정겨운 성수동) ▲성수역 권역(성수역을 중심으로 공장과 창고가 카페와 갤러리로 새롭게 변신한 특색 있는 성수동)으로 나누어 각 권역별로 대표성, 지역성, 개성, 쾌적함, 접근성 등을 기준으로 엄선한 10여 개의 공간을 소개하고 있다. 가이드북은 홍보관과 안내소 내 주요 지점에서 무료로 받아볼 수 있으며, 성수동을 찾는 관광객들은 이 가이드북에 소개된 장소를 골목골목 누비며 찾아가는 재미가 쏠쏠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홍보관 내에는 휴게 시설과 검색용 컴퓨터, 핸드폰 충전대 등을 비치하여 방문객들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성수동은 투박한 공장지대에서 문화와 예술이 접목돼 젊은층이 자연스럽게 유입되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새롭게 변화하고 있다”면서 “관광객들이 성수관광홍보관을 통해 성수동을 이해하고 다른 곳에서 느끼지 못한 성수동만의 매력을 마음껏 즐기고 가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