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8일 월요일

닫기
전주시 정책실명제로 행정 투명성과 신뢰도 높인다

시민 관심 높은 정책실명제 대상사업 25건 선정하여 투명하게 공개하고 신뢰받는 행정 구현


전주시 정책실명제 사업 150건, 전주시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

(아시아뉴스통신= 문성주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3월 17일 20시 13분

전주시 정책실명제 심의위 명단./아시아뉴스통신=문성주 기자
전주시가 보훈공원 조성과 전주 업사이클센터 건립 등 시민들의 관심이 높고, 시민생활에 영향이 있는 사업들을 정책실명제 대상사업으로 선정해 중점 관리키로 했다. 정책실명제는 주요정책의 추진과정과 담당자의 실명을 수요자인 시민들에게 공개하는 제도로, 담당 공무원의 책임성을 강화하고 정책의 투명성과 신뢰성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최근 정책실명제 심의위원회를 개최하고, 올해 중점적으로 추진할 시정 주요정책과 현안 등 25개 사업을 정책실명제 대상사업으로 선정했다. 정책실명제 대상사업은 ▲예산이 30억 이상 투입되는 대형 사업과 ▲5000만원 이상 연구 용역 ▲그밖에 중점관리가 필요하다고 판단되는 사업 중 시민생활에 영향이 크거나 시민의 관심이 큰 사업들이다. 올해 정책실명제 대상사업에는 ‘전주 업사이클센터 건립’ 등 30억 이상 예산투입사업 10개 사업과 ‘청년희망도시 기본계획 수립용역’ 등 5000만원 이상 연구용역 4건, ‘아중어린이공원 생태놀이터 조성사업’ 등 시민 관심도가 높은 11개 주요현안사업이 포함됐다. 시는 선정된 정책·현안사업의 추진상황 등을 시민들이 확인할 수 있도록 전주시 홈페이지 ‘정책실명제 창구’에 공개하고, 추진사항 변동이 있는 경우에는 즉시 관련 정보를 업데이트하는 등 실시간으로 시민들에게 사업내용을 투명하게 공개할 예정이다. 또한 사업이 종료된 이후에는 사업관련자의 실명을 사업관리이력서에 공개해 정책의 책임성을 지속적으로 강화해나갈 계획이다. 시는 지난 14년부터 지난해까지 완료사업 60건 등 총 125건의 중점관리대상사업을 선정해 시민들에게 공개해왔다.

이철수 전주시 기획조정국장은 “정책의 투명성이 강조되고 있는 시점에서 민선 6기 공약사업이기도 한 정책실명제(주요현안 공시제)를 통해 시정의 주요 현안들의 추진과정 및 관련자들을 공개해 시민들에게 신뢰받고 시민들을 존중하는 ‘사람의 도시, 품격의 전주’를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