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4월 24일 월요일

닫기
영월문화재단, 지역 특화프로그램 지원 사업 ‘찾아가는 동강마을 방송국’ 선정!

(아시아뉴스통신=변병호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3월 21일 11시 21분

강원 영월군청.(사진제공=영월군청)

강원 영월문화재단이 2017 문화가 있는 날 ‘지역 특화프로그램 지원 사업’ 공모에 ‘찾아가는 동강마을 방송국’으로 응모,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영월문화재단에 따르면 지난 해 ‘동강에 라디오 스타가 떴다!’에 이어 2년 연속 사업을 수행하게 됐다.

또 ‘문화가 있는 날 지역 특화 프로그램’ 사업은 지역 문화예술단체나 문화기획자 등이 ‘문화가 있는 날’에 지역 특색에 맞게 직접 기획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도록 문화체육관광부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문화가 있는 날 사업추진단과 함께 주관하는 사업이다.

이에 영월문화재단은 이번 사업을 통해 영월 읍면으로 찾아가 라디오부스를 설치하고 지역의 문화예술인들의 공연을 중심으로 한 공개방송을 진행한다.

또 각 읍면별 이장 및 지역 대표, 주민들의 직접 취재를 통해 방송을 진행 하는 등 각 지역민의 참여를 도모할 수 있는 주민소통 활성화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한편 강희신 영월문화재단사무국장은 “영월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에 힘입어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공모사업에 선정될 수 있었다”며 “올해에는 영월읍 뿐 아니라 각 읍면으로 방송 지역을 확대하는 만큼 영월 각계각층의 주민들이 재미있고 풍성한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