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0월 23일 월요일

닫기
천안시, 관급공사 지역업체 참여 ‘확대’

(아시아뉴스통신= 김형태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4월 21일 14시 34분

천안시청 홈페이지.(사진출처=천안시청)

충남 천안시는 올해 관급공사를 확대하고 지역 건설업계가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기로 했다.
 
21일 시에 따르면 올해 발주 관급공사 규모는 761건, 2253억3800만원으로 지난해 680건 대비 81건(11.9%) 늘어났으며 금액으로는 442억3300만원(24.4%)이 증가했다.
 
이에 시는 올해 신규 발주 건설공사 과정에서 지난해 수주율이 63.6%에 머물렀던 지역 하도급 비율을 70% 이상으로 높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지역건설협회 등 유관기관과 긴밀히 협력하고 수주업체의 공사발주 시 지역 업체의 하도급 비율이 70% 이상 할당되도록 적극 권장할 예정이다.
 
또 외부건설업체가 지역건설 사업에 참여할 경우 공동도급 비율을 49% 이상 구성해 참여하도록 하고 관급공사 수주 안내문 배너를 제작·설치해 홍보하기로 했다.
 
김태겸 회계과장은 “지난해는 관내업체 하도급 비율이 비교적 낮았지만 올해는 비율을 70%까지 끌어올려 각종 민간개발공사에도 많은 지역 업체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천안시는 지난해부터 발주한 도급업체의 공사대금이 하도급업체와 근로자, 기계장비 대여업자 등에게 지급되는 과정을 실시간 확인할 수 있는 ‘클린페이 시스템’을 도입·운영하고 있어 하도급업체 보호와 체납방지에도 앞장서고 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