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6월 26일 월요일

닫기
삼척 갈남 월미도마을, 해양수산부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최종선정!

살고 싶고, 가고 싶은 어촌으로 변화 기대

(아시아뉴스통신= 이순철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4월 21일 14시 56분

자유한국당 이철규 국회의원(강원도 동해‧삼척)은 삼척 갈남 월미도마을이 해양수산부의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그 동안 삼척 갈남 월미도마을은 자체적으로 어촌체험휴양마을로 지정 받아 어촌체험을 진행하고 있을 정도로 마을 역량 강화에 대한 주민 의지가 높았지만, 정주여건, 문화·복지서비스 등 기능이 열악했었다.

이번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선정으로 삼척 월미도마을은 3년간 총사업비 38억원 규모를 지원받게 될 예정이며 이에 따라 어촌 기초생활수준 향상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게 됐다.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은 농·어촌지역의 기초생활기반 확충, 생산기반시설 지원, 경관개선 등을 통해 주민들의 정주여건 향상과 소득증대를 도모하고 방문객의 유입을 촉진하기 위한 마을단위 지역특화 개발 사업이다.

삼척 월미도 마을은 사업신청 당시 강원도가 후순위로 신청해 선정에 난항이 예상됐으나 부처 심의과정에서 이 의원이 사업의 당위성을 끈질기게 설득하며 적극 나서 다음해 사업대상으로 최종선정 될 수 있었다.

이 의원은 “당초 후순위로 신청되었지만, 사업에 대한 지역의 절실함과 사업 당위성을 적극 설득하여 삼척 월미도마을이 사업대상지로 최종 선정될 수 있었다”며 “우리 어촌이 살고 싶고, 가고 싶은 어촌으로 변모하여 지역에 활기를 불어넣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함께 수고해주신 삼척시 관계자 분들의 노고에도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