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9월 26일 화요일

닫기
진주시 공무원‧전통시장 상인, 영흥발전본부 견학

남동발전의 석탄화력 바로 알리기 프로젝트 일환 추진

(아시아뉴스통신= 이재화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4월 21일 16시 04분

진주시 공무원들 남동발전 초청으로 영흥발전본부 견학 모습.(사진제공=남동발전)

한국남동발전(사장 장재원)은 21일부터 22일까지 진주시청 공무원과 진주 중앙시장 상인 30명을 대상으로 영흥발전본부 견학을 시행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견학은 한국남동발전에서 추진하고 있는 석탄화력 바로 알리기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진주 지역민들에게 석탄화력 발전소에 대한 이해 증진을 도모하기 위해 진행했다.

이날 참석자들은 영흥발전본부 전기, 에너지산업 홍보관인 에너지파크 관림을 시작으로 발전소 전망대, 중앙제어실 및 하역부두, 저탄장 등의 순서로 견학했다.

발전소 내부를 처음으로 접한 참석자들은 전기생산 과정과 석탄화력 발전소 운영현황에 대한 이해도를 높일 수 있었다.

견학에 참석한 진주시 관계자는 “근래 미세먼지 등으로 석탄화력발전소에 대한 부정적인 생각이 많았는데, 한국남동발전 영흥발전본부의 세계 최고 수준 발전운영기술과 최첨단 환경설비를 보고 석탄화력에 대한 오해와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는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남동발전은 미세먼지로 인해 석탄화력발전소에 대한 불신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석탄화력 바로 알리기‘ 일환으로 대국민 시찰단을 운영하는 등 발전소 직접 체험, 회사 정책 제언 및 반영 등의 기회를 제공해 석탄화력발전소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제공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