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7월 26일 수요일

닫기
전남농업 6차산업 성공위해 전문가 코칭 나서

전남도, 경영․기술 전문가 66명 위촉해 농가 맞춤형 현장코칭

(아시아뉴스통신= 고정언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5월 13일 12시 52분

12일 전남 여성플라자에서 농업6차산업지원센터 현장코칭 전문위원 위촉및 워크숍이 열렸다.(사진제공=전남도청)

전라남도는 전남농업의 6차산업 성공을 위해 농업경영 등 전문가 66명을 현장코칭 전문위원으로 위촉, 12일 전남여성플라자에서 위촉식을 개최했다.

현장코칭 전문위원은 경영전략, 가공기술, 상품개발, 디자인, 공정개선, 마케팅 등 농업 6차산업 경영체의 성공에 필요한 역량 있는 국내 전문가 66명으로 구성됐다.

현장코칭 전문위원은 앞으로 1년 동안 전남지역 농업 6차산업 경영체를 직접 방문해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전문가로서 역량을 발휘해 일대일 맞춤형 코칭을 지원하게 된다.

현장코칭은 6차산업 인증경영체 또는 잠재경영체에 애로사항 해소, 신상품개발 등 맞춤형 코칭을 실시하는 사업이다.

일반코칭사업은 회당 총 50만원(보조 80%․자담 20%)으로 본인 부담 10만원을 내면 1년간 4번까지 받을 수 있고, 대형유통업체 입점코칭은 회당 300만원(보조 80%․자담 20%)으로 본인 부담 60만원을 내면 1년간 두 번까지 받을 수 있다.

6차 인증사업자는 플래너 코칭을 받을 자격이 주어지며 회당 100만원(자담 20만 원)을 신상품·신시장·제품 설계, 각종 사업계획서 코칭 등에 연 12회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도움이 필요한 농가는 전남농업6차산업지원센터(061-931-9434)에 신청하면 현장코칭을 받을 수 있다.

장덕기 광주전남연구원 전남농업6차산업지원센터장은 “새 정부의 농정공약에 6차산업 추진이 명시돼 있고, 이미 법제화가 돼 있기 때문에 6차산업화는 흔들리지 않고 추진될 것”이라며 “전남농업6차산업지원센터가 현장코칭, 전문교육 등 현장 중심형 허브로 역할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서은수 전남도 농림축산식품국장은 “농가 소득을 높이기 위해서는 가공·유통을 아우르는 농업6차산업 경영체 육성이 필요하다”며 “도에서는 위촉된 전문가 66명을 활용해 농가를 직접 찾아가 애로사항을 해소하는 등 농업6차산업 성공을 위한 맞춤형 농가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6차 산업은 1차 농산물과 2차 제조·가공, 3차 체험·관광·유통을 함께 해 농업의 부가가치를 높이는 산업이다.

현장코칭은 지난 2015년부터 지금까지 총 382개 농가를 대상으로 지원했다.

그 결과 지난해 말 기준 전국 1020개소 가운데 전남지역에선 150개소로 가장 많은 경영체가 인증을 받았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