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9월 24일 일요일

닫기
경남장애인체육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 금 16개 등 메달 총 51개 획득

(아시아뉴스통신= 최근내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5월 19일 14시 59분

‘제11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에서 경남 선수의 경기 장면과 수상 장면.(사진제공=경남장애인체육회)

경남장애인체육회가 ‘제11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에서 금메달 16개, 은메달 16개, 동메달 19개 등 총 51개의 메달을 획득했다.

충남 일원에서 지난 16일부터 열린 이번 대회에 경남선수단은 육상, 수영, 축구, 볼링 등 13개 종목에 188명의 선수단이 출전했다.

경남장애인체육회에 따르면 경남은 대회 첫날(17일) 강세종목인 육상에서 백유빈 선수(통영잠포)가 남자 F36 원반던지기에서 첫 금메달 획득을 시작으로 포환던지기에서도 금메달을 추가하며, 2관왕을 차지했다.

역도 남자 지적∙70kg 한상범 선수(양산중앙중)도 3관왕을 차지했다.

또 수영 남자 S9/10 자유형 50m∙100m에서 장우영 선수(창원토월고), 여자 S14 자유형 100m와 배영 50m에서 문정현 선수, 배드민턴 남자 DB 단식∙복식에서 허태호 선수(웅상중)가 각각 2관왕을 차지하며 경남의 명예를 드높였다.

특히 경남은 약세종목으로 분류되던 역도종목에서 한상범 선수가 남자 지적 -50k에서 학생 한국신기록을 세웠다.

송진우 선수(양산중앙중)는 남자 지적 –70kg 3관왕의 이변을 일으키며, 경남장애학생체육의 전망을 밝게 했다.
 
‘제11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에서 경남 선수들의 경기 장면.(사진제공=경남장애인체육회)

배드민턴에서는 남자 복식 DB(청각장애통합)경기에서 허태호(웅상중)∙최성균(백동초) 선수가 3년 연속 금메달을 획득, 차기 기대주로 떠올랐다.

농구 종목에서 서울과의 경기에서 분패했지만 동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로 출전사상 첫 메달을 땄다.

대회 총감독인 이성섭 경남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은 “대회를 즐기며 매 경기에 최선을 다해 경남의 명예를 전국에 드높인 선수들이 너무 자랑스럽다”며 “차기대회는 선수단 규모를 확대해, 보다 많은 경남 장애학생들이 참가할 수 있도록 지원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