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5월 24일 수요일

닫기
강화군, 국비 지원받아 관광콘텐츠 늘린다

문화체육관광부 공모 사업 줄줄이 선정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부터 선사시대 전통문화 체험까지

(아시아뉴스통신=조기종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5월 19일 18시 18분

2018년도 올해의 관광도시 강화군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서 추진하는 관광컨텐츠 공모사업에 연이어 선정되는 겹경사를 누리고 있다.(사진제공=강화군청)


진나해에 선정된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은 3~4개의 지방자치단체를 하나의 관광권역으로 묶어 이를 집중적으로 발전시키는 5개년 프로젝트 사업이다. 강화군은 인천 중구, 파주시, 수원시, 화성시와 함께 본 프로젝트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여기에 올해 ‘전통문화 체험관광’ 공모사업에 세계문화유산인 강화지석묘를 중심으로 다양한 선사시대 전통문화를 체험하는 ‘고인돌 밀당(밀古 당氣go) 강화도 여행’이 선정됐다. 전통문화 체험관광은 대한민국 곳곳에 숨어있는 다양한 전통문화 체험을 상품으로 개발해 운영하는 사업으로 지난해 5개 지자체가 선정된 데 이어 올해 강화군을 포함해 5개 지자체가 추가로 선정됐다.

10개 선정 사업 중 선사시대 문화 체험으로는 유일하게 고인돌 밀당 강화도 여행이 선정된 것이며 오는 8월부터 11월까지 고인돌 공원과 강화역사박물관을 중심으로 운영될 계획이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은 선사시대 수렵문화를 직접 체험하기 위해 인근 캠핑장과 연계하여 1박 2일로 진행되며 선사시대 발화체험부터 사냥체험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지난 13일 강화나들길 2코스에서 치러진 ‘강화나들길 꽃길 걷기’ 행사 또한 한국관광공사 공모사업에 선정되면서 1000만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진행된 것이다. (사)강화나들길 주관으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궂은 날씨에도 불구하고 4백명의 참가자가 모여 강화나들길의 우수성과 봄철 걷기 행사의 가능성을 보여주었다.

강화군은 민선6기 들어 각종 공모사업에 적극적으로 응모한 결과 2018년도 올해의 관광도시를 비롯해 각종 공모사업에서 616억 원을 확보하는 등 원활한 재정운영을 위한 기틀을 마련했다. 또한 빚이 한 푼도 없는 ‘채무 제로 자치단체’로 건전한 재정을 꾸려가고 있다.

한편 이상복 군수는 “앞으로도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서 추진하는 관광 공모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다양한 관광 체험 프로그램이 운영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2018년도 올해의 관광도시에 발맞춰 다양한 재미있는 관광 프로그램이 운영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