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9월 22일 금요일

닫기
영동군, 아빠와 함께하는 주말요리 교실 '호응'

20일 15가구 참여 속 '요리 삼매경' 연출
요리교실 끝난 뒤 가족나들이 가지며 소통

(아시아뉴스통신= 김성식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5월 20일 07시 15분

20일 충북 영동군이 영동군보건소 영양실습실 4층에서‘아빠와 함께하는 주말 요리교실’을 연 가운데 참여 가족들이 진지하게 요리를 하고 있다.(사진제공=영동군청)

충북 영동군은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20일 영동군보건소 영양실습실 4층에서 ‘아빠와 함께하는 주말 요리교실’을 열어 참가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 주말 요리교실은 일·가정 양립을 위한 남성의 육아참여의 계기를 마련하고 지역사회 인식 전환과 자녀와의 관계 개선을 위해 마련됐다.

군은 지난달 25일부터 이달 12일까지 요리교실 참여 희망 가구를 신청 받아 15가구를 선정했다.

이들 참여 가구의 아빠와 자녀들은 이번 프로그램 당일 2시간여동안 요리 삼매경에 빠졌다.

요리교실에 참여한 요리 초보 아빠들은 서툰 솜씨지만 그 어느 때보다 진지하게 프로그램에 임했다.

실습 메뉴는 모듬도시락과 신선한 과일을 이용한 에이드였다.

참여 가족은 프로그램 종료 후 자녀와 함께 만든 음식을 들고 근처로 나들이 갈 수 있는 기회까지 주어졌다.

참여가구들은 자연스러운 친교시간을 가졌으며 실습장은 공감과 소통으로 화기애애한 분위기 넘쳐났다.

평소 아빠와 함께 있는 시간이 적어 아쉬웠던 자녀들은 아빠와 함께 맛있는 요리를 직접 만들며 즐거워 했고 소풍갈 생각으로 한껏 들떴다.

자녀의 건강을 위한 영양관리 교육도 병행돼 유익함을 더했으며 참여가구들은 소중한 추억을 만들었다며 자리를 마련해 준 군에 감사의 말을 전했다.

군보건소 이영희 출산정택팀장은 “가족의 중요성을 되새기며 부모와 자녀가 진솔한 교감을 나누고 더욱 친밀해지는 기회를 가졌다”며 “다양한 출산·양육 프로그램을 추진해 행복하고 웃음 넘치는 영동 만들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