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7월 25일 화요일

닫기
대구시, 영남이공대서 올해 첫 '현장소통시장실' 운영

(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5월 20일 11시 07분

대구시는 오는 22일 오후 2시 영남이공대학교 천마스퀘어 시청각실에서 지역 대학생들과 소통의 시간을 갖는 '시정공감 현장소통시장실'을 연다.

올해 들어 처음으로 개최하는 이날 현장소통시장실을 시작으로 부문별 시정모니터단, 직능단체 등을 비롯해 다양한 시민들과 대구의 현안과 미래에 대해 함께 공감하고 고민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이번 현장소통시장실은 재학생과 교직원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다. 대구의 현안과 미래에 대한 고민을 담은 '대구의 꿈과 도전'이라는 주제로 권영진 시장이 강연한다. 강연 후에는 질의응답을 통해 지역 청년들의 애로와 고민을 듣고 대학생들의 지혜와 의견을 수렴한다.

권 시장은 이에 앞서 영남이공대학교 내에 있는 창업보육센터 입주 벤처기업으로 스마트 운행기록 앱과 주문형 앱을 제작해 매출 5억원을 달성한 '제이코프'와 '창조일자리센터'를 방문해 청년취업과 관련한 전문직업교육 현장을 둘러볼 예정이다.

권 시장은 "청년이 살고 싶은 '청년도시 대구' 건설을 위해 청년들의 목소리를 경청하는 기회를 더욱 늘려나가겠다"며 "이번 청년과의 대화를 시작으로 시민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일일이 챙겨 시민이 행복한 대구를 반드시 만들겠다"고 밝혔다.

대구시는 민선 6기 출범 이후 민원발생 취약지역을 대상으로 하는 민생현장시장실과 주요 정책현장 지원을 위한 테마별 현장소통시장실을 운영해 지금까지 28일, 69곳에서 312건의 건의사항을 접수 처리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