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6월 30일 금요일

닫기
문재인 대통령, 제주 관광현장 방문…민생행보 본격화

(아시아뉴스통신= 박고은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6월 17일 09시 12분

문재인 대통령의 대선공약인 ‘치매국가책임제’ 추진이 본격화 되는 가운데 대화를 나누고 있는 모습./아시아뉴스통신DB.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6일 제주 서귀포시 무릉리에 위치한 ‘무릉외갓집’을 방문하고, 제주 관광업계 종사자 및 주민들과 오찬 간담회를 열었다.
 
‘무릉외갓집’은 지역농산물을 판매하고, 관광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지역 고유 관광 콘텐츠 발굴의 모범사례로 성장하고 있는 마을기업이다.
 
특히 은퇴한 노인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등 안정적 소득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이곳에서 회원들에게 배송될 제철 농산물 꾸러미를 직접 포장하는 등 현장체험을 했다.
 
오찬 간담회에서 문 대통령은 “제주는 올 때마다 여러 꿈을 꾸게 만든다”라면서 생태환경, 평화와 인권, 동북아 협력의 중심지로서 국내 대표관광지 이상의 더 큰 역할을 할 제주의 미래의 모습에 큰 기대감을 내비쳤다.
 
이어 “지역주민들이 주도하여 주민들 스스로 일자리와 소득을 창출하고, 나아가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무릉외갓집’의 경제모델이 인상 깊었다”고 언급하면서 “이러한 모델의 확산 노력이 중요하다”고 발언을 덧붙였다.
 
노무현 전 대통령의 8주기 추도식을 맞아 봉하마을을 찾은 문재인 대통령./아시아뉴스통신DB.

이와 함께 “제주 관광 산업이 질적으로 도약해야 한다”고 말하면서 “외국인 관광객의 국적을 다변화하고 바가지 요금 등 불합리한 부분을 개선하는 데 민관이 힘을 모아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천혜의 제주를 동북아시아의 환경수도로 만들고, 평화의 섬으로 만들기 위해 열심히 일하겠다”고 간담회를 마무리했다.
 
문 대통령은 1시간여 관광벤처 대표, 무릉리 주민 등과 함께 현지 제철 재료를 활용한 식단을 맛보면서, 제주지역 관광 현안에 대한 소탈한 대화를 나눴다.
 
문재인 대통령은 관광업계 종사자, 지역주민들과 가까운 곳에서 소통하는 현장 행보를 계속해나갈 계획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