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9월 23일 토요일

닫기
공인중개사 "하반기 집값 보합…거래량 상반기 수준"

한국감정원, '2017년 하반기 주택시장 전망' 설문조사 결과

(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7월 14일 11시 45분

2017년 하반기 호황·침체 주택유형.(자료제공=한국감정원)

공인중개사들은 올 하반기 주택 매매·전세 가격이 보합세를 보이고, 거래량이 상반기 수준일 것으로 전망했다.

한국감정원은 전국 6000여 우수협력공인중개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7년 하반기 주택시장 전망'에 대한 설문조사 결과를 14일 발표했다.

하반기 주택시장 가격에 대한 전망은 매매·전세·월세 모두 '보합'을 가장 높게 응답(매매 63.8%, 전세 68.4%, 월세 74.7%)했고, 거래량은 모든 거래유형에서 상반기와 비슷할 것으로 응답한 비율이 가장 높았다.

다만 가격 전망에서 보합 응답자를 제외하면 매매는 수도권의 경우 상승 응답률이 높은 반면 지방은 하락 응답률이 높아 차별화된 모습을 보였다. 전세는 상승, 월세는 하락 응답률이 가장 높았다.

매매시장에 대한 가격 전망은 보합 의견(전국 63.8%, 수도권 66.1%, 지방 61.8%)이 우세한 가운데 보합을 제외하면 소폭 상승 의견(12.2%)이 많으며, 지난해 말 조사 결과와 비교시 상승 응답률(4.8%→18.6%)이 높아진 것으로 조사됐다.

상승 전망 응답자는 주요 이유를 재개발, 재건축사업 활성화 및 신규분양시장 호조(23.1%)로 응답했고, 하락 전망 응답자는 주요 이유를 신규공급물량 증가 부담(37.2%)으로 응답했다.

응답 지역별로는 수도권은 매매전환수요(25.4%), 정비사업 및 신규분양시장 호조(24.6%) 등으로 하락보다 상승을 높게 전망한 반면 지방은 공급물량 증가(42.6%)로 상승보다 하락을 높게 전망했다.

전세시장에 대한 가격 전망은 보합을 가장 높게 응답(68.4%)했고, 보합 응답자를 제외하면 소폭 상승(13.6%)할 것으로 응답한 비율이 가장 높았다.

그러나 응답 지역별로 주요 이유를 살펴보면 수도권의 상승 전망 응답자는 재개발·재건축 이주수요(36.3%), 지방은 임차인의 전세선호도 및 수요 증가(40.7%)로 응답하며 차이를 보였다.

월세시장에 대한 가격 전망은 보합(전국 74.7%, 수도권 78.3%, 지방 71.7%)을 응답한 비율이 월등히 높은 가운데 보합 응답자를 제외하면 소폭 하락(9.2%)할 것으로 응답한 비율이 가장 높았다.

거래량에 대한 전망은 매매·전세·월세 모두 상반기와 비슷할 것(매매 48.9%, 전세 66.3%, 월세 71.9%)으로 보는 응답이 가장 많았으나, 이를 제외하면 증가하기보다는 감소할 것이라는 의견이 높게 나타났다.

올해 하반기 호황이 예상되는 유형은 신규분양 아파트(28.1%)로 나타난 가운데 수도권은 재건축·재개발(18.5%), 기존아파트(17.9%), 지방은 단독주택(16.6%), 아파트 분양권(15.1%)을 응답한 비율이 높았다.

반면 침체가 예상되는 유형으로는 기존아파트(24.3%), 연립·다세대(15.1%), 아파트 분양권(10.0%) 등의 순으로 응답했으며, 수도권의 경우 연립·다세대(17.4%) 침체를 예상하는 응답률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이번 설문조사는 전국의 한국감정원 협력공인중개사 6000여명을 대상으로 부동산시장동향 모니터링 시스템을 활용한 온라인 조사로 지난 6월16일부터 11일간 진행됐으며 2462명이 응답했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