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7월 26일 수요일

닫기
평창군 3억 투입 경기장 이동구간(대관령) 불량간판 정비사업 추진

(아시아뉴스통신= 변병호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7월 15일 11시 00분

평창군청 전경.(사진제공=평창군청)

강원 평창군은 2018평창동계올림픽 경기장이동구간내 불량간판 정비를 위해 3억원을 추가 투입한다고 15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2018평창동계올림픽 주요 경기장에 대한 이동 동선임에도 불구하고 사업비가 부족해 추진하지 못했던 대관령면 지역의 불량간판에 대해 가로경관 개선사업을 추진한다.

또 이번에 정비되는 구간은 대관령면 싸리재정상~환승주차장, 송천1교~선수촌아파트, 그리고 횡계시가지 일부이며 정비대상 간판은 100여개에 이른다.

이에 기존에 설치돼 있는 간판 중 규정 이상의 불법․불량간판은 철거하고 ‘평창군 옥외광고물 가이드라인’에 기초해 1업소 1간판 설치 원칙으로 업소별 맞춤 디자인과 친환경 LED조명의 가로형간판 1개를 지원하게 된다.

특히 지난달 19일 주민설명회에서 구성된 주민추진위원회 1차 회의가 오는 17일 오후3시 대관령면사무소에서 개최할 예정이며 군에서는 이번 사업이 보조금은 90%, 자부담금은 10%로 최소화하여 올해 11월까지 완공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이번 주민추진위원회 1차 회의에서는 임원 선출, 디자인용역 착수보고회 및 다양한 의견수렴, 토론 등을 통해 주민과의 업무연계를 강화함으로써 효율적인 사업 추진력을 확보하고 앞으로도 주민추진위원회가 군과 주민 간 소통증진 역할을 잘 수행해 줄 것을 주문할 예정이다.

한편 심재국 평창군수는 “추가 확보한 3억원을 포함해 25억4700만원의 예산으로 791개소의 노후·불량 간판정비가 가능해지면서 작아도 조화로운 간판, 한 번 봐도 쉽게 기억나는 간판으로 익히 아는 관광 명소 외에 또 하나의 볼거리를 제공해 ‘다시 찾는 평창!’으로 발돋움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