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1월 21일 화요일

닫기
산청군, ‘7월 정기분 재산세’ 17억5000만원 부과

(아시아뉴스통신= 박안식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7월 15일 12시 28분

산청군청 전경./아시아뉴스통신DB


경남 산청군은 건축물과 주택에 대한 ‘7월 정기분 재산세’ 1만8822건, 17억5000만원을 부과∙고지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대비 703건, 8200만원(5.2%)이 증가한 것으로, 신축건물 증가와 주택가격 상승 등이 증가 요인으로 분석된다.

재산세는 해마다 6월1일 현재 토지, 건축물, 주택(부속토지 포함) 등을 사실상 소유하고 있는 경우 납세의무가 발생한다.

7월에는 주택분 재산세의 1/2(10만원 이하인 경우 7월에 전액부과), 건축물분이 부과되고, 9월에는 나머지 주택분 재산세 1/2과 토지분이 부과될 예정이다.

납부기간은 오는 16일부터 31일까지로, 납부는 고지서 없이도 전국 모든 금융기관 CD/ATM기에서 통장, 현금카드, 신용카드로 조회∙납부 할 수 있다.

또한 위택스(www.wetax.go.kr), 인터넷지로(www.giro.or.kr), 가상계좌, 스마트 위택스앱 서비스를 이용해 은행 방문 없이도 어디서나 편리하게 지방세를 납부할 수 있다.

특히 산청군은 군민들의 납세 편의를 도모하기 위해 전∙읍면  사무소에 신용카드 단말기를 설치해 신용카드 결제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산청군 관계자는 “재산세는 산청군이 추진하는 주요 사업의 소중한 재원으로 활용되는 지방세로, 납부기한 경과 시 3%의 가산금 등이 추가됨으로 반드시 납기 내 납부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