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8일 월요일

닫기
[아시아뉴스통신TV 인터뷰] 푸드트럭에 도전한 부산 청년, 김인석 '아뜰리에 고메 인더 트럭’ 대표

(아시아뉴스통신= 도남선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8월 07일 12시 34분

 
부산국제여객터미널 야외주차장에서 '아뜰리에 고메 인더 트럭'을 만날 수 있다. 올 가을엔 롯데자이언츠의 '가을야구'를 기원하며 사직야구장 인근에서 맛 볼 수 있다./아시아뉴스통신=도남선 기자
Q. ‘아뜰리에 고메 인 더 트럭’에 대해 소개해달라. A. 저는 ‘아뜰리에 고메 인 더 트럭’ 대표 김인석이라고 합니다. ‘아뜰리에 고메 인 더 트럭’은 이탈리아 로마식 피자를 화덕에 직접 구워서 팔고요. 그리고 수제 젤라또를 함께 판매하고 있습니다. Q. ‘고메 피자’는 어떤 피자인지? A. ‘고메 피자’는 상징성이 있는 이름을 붙인 이름이고요. ‘고메’란 뜻은 제가 알기로는 미식가, 맛있는 음식으로 통용되는 말입니다. 그래서 우리 부산의 맛있는 피자를 알리기 위해서 고메 피자라고 이름을 지었습니다. Q. 주력 제품은? A. 저희 주력 제품은 ‘마르게리따 피자’입니다. 아무래도 어린이들, 남녀노소 모두의 입맛을 맞추기 위해서 토마토소스에 모짜렐라 치즈를 올려서 로마식 피자를 구현하고 있고요. 그리고 추천을 해드린다면 ‘고르곤졸라 피자’를 추천해드리고 싶습니다. 모짜렐라 치즈에 고르곤졸라 치즈를 얹어서 꿀을 찍어 먹는 풍미가 좋은 피자입니다. Q. 반응은 어떤지? A. 지금 여러 가지 (음식들을) 손님들께서는 맛있다고 해주시고요. 가격대도 적당하고 아이들에게는 안전한 먹거리를 줄 수 있다고 생각하시는 것 같습니다.  
[정리] 장서윤 기자
[촬영편집] 박재환 PD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아뜰리에 고메 인더 트럭’.(사진출처=부산창업지원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