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8월 21일 월요일

닫기
이기창 경기남부경찰청장, 위례신도시 지역 치안현장 방문

현장 소통과 공동체 치안 구축을 위한 첫 행보

(아시아뉴스통신= 신영철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8월 10일 00시 35분

지난 8일 이기창 경기 남부경찰청장은 경찰관들을 격려하고, 서울 송파경찰서 문정지구대를 포함한 현장경찰관 및 협력 단체원들과 함께 해당 지역을 합동순찰을 하고 격려했다.(사진제공=경기남부경찰청)

경기남부경찰청장(치안정감 이기창)은 지난 8일 취임 후 첫 치안현장 방문으로 위례신도시 지역을 관할하는 성남수정경찰서 복정파출소와 하남경찰서 서부파출소를 찾았다.

이날 이기창 경기남부경찰청장은 경찰관들을 격려하고, 서울 송파경찰서 문정지구대를 포함한 현장경찰관 및 협력 단체원들과 함께 해당 지역을 합동순찰을 했다.
또한 이 청장은 합동순찰에 앞서 현장 경찰관의 고충과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이어 자율방범대 등 지역 주민들과 함께 ‘공동체 치안’을 위한 위례신도시 경계지역 사전점검을 진행했다.

이는 경기도와 서울시가 인접한 위례신도시 지역 촘촘한 공조체계 구축의 필요성 증대을 느끼게 함이다.
위례신도시는 총 면적 6.78㎢, 인구 11만 명 규모의 대단지로서 치안수요가 급증한 지역으로 행정구역상 성남시와 하남시, 서울 송파구 등 3개 지역으로 나누어 위치, 각
경찰서 간의 공조체계가 특히 필요한 곳이다.

이에 지난 7월 25일 위례신도시를 관할하고 있는 3개 경찰서(성남수정서, 하남서, 서울 송파서)에서는 ‘민생치안 공동대응을 위한 MOU’를 추진해 해당 경찰서 간의 비상연락체계를 구축했다.
 
이로인해 해당 지역에서는 112신고 시 3개 경찰서에서 행정구역 관할을 불문, 신고 위치에서 가장 가까운 순찰차가 출동하는 이른바 ‘無경계 순찰’을 하기로 협의함으로써 대민친화형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또한 신도시 지역의 치안을 위해 성남수정경찰서 복정파출소 일부지역을 분리한 파출소를 신설할 예정이다.

이기창 경기남부경찰청장은 “성남시와 하남시 그리고 서울시가 인접한 이 지역은 동일생활권이라 해도 무방하며, 행정구역 관할이라는 굴레에 얽매이지 말고 인접청․서간 공조체계를 구축, 하나의 조직처럼 유기적인 협조를 통해 국민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경찰행정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