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0월 21일 토요일

닫기
공주시 공주남북하나봉사단 국수나눔 봉사

(아시아뉴스통신= 표기호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8월 11일 17시 42분

오시덕 공주시장이 남북하나봉사단과 국수나눔 봉사를 하고있다.(사진제공=공주시청)

충남 공주시(시장 오시덕)가 북한이탈주민의 지역 사회 조기 정착을 위한 지원에 앞장서고 있다.
 
11일 시에 따르면 북한이탈주민이 지역 사회에 대한 애착심을 갖고 경제적인 생활 안정을 통해 조기에 정착할 수 있도록 ▲초기 정착지원금 지원 ▲각종 자격취득지원 ▲가족사랑 힐링캠프 의료지원 등 다양한 지원사업을 펼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사회적 소외계층으로만 여겨지던 북한이탈주민들이 지역 사회에 대한 자긍심과 소속감을 가질 수 있도록 자원봉사단 활동을 지원하고 있는데 이들의 활발한 활동이 지역사회의 귀감이 되고 있다.
 
공주지역 북한이탈주민들의 모임인 통일틔움 행복나눔 공주남북하나봉사단(단장 송춘식)은 7년 전부터 노인복지관 장애인복지관 요양병원 등을 매월 정기적으로 방문하며 시설 청소 어르신 말벗 등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난 9일에는 오시덕 시장도 공주시종합사회복지관을 방문해 복지관을 이용하는 어르신 150여명을 위해 국수무료나눔 행사를 펼치는 등 남북한 주민이 함께하는 봉사를 통해 노인을 공경하고 위로하는 뜻깊은 시간을 갖기도 했다.
 
송춘식 단장은 “매달 정기적인 봉사를 하고 있지만 다함께 힘을 모아 손수 국수 한 그릇이라도 지역 어르신들께 대접하니 감회가 새롭다”며 “앞으로 북한이탈주민들의 긍정적 이미지 제공과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소통의 시간을 늘려 공주지역 북한이탈주민의 지역안착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