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5일 금요일

닫기
대구시, 시정참여형 주민제안사업 '시민투표' 첫 시행

(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8월 12일 08시 33분

대구시는 시정참여형 주민제안사업을 선정을 위해 시민투표를 실시한다.(자료제공=대구시청)
대구시는 올해부터 시정참여형 주민제안사업 선정을 위해 시민투표를 실시한다.

시는 종전의 참여위원 투표(100%)에서 참여위원(70%)과 시민(30%)이 함께 투표하는 방식으로 바꿨다. 30%를 차지하는 시민투표는 온라인 투표와 현장투표 두 가지 방식으로 진행된다.

온라인 투표는 오는 14일부터 9월1일 오후 3시까지 컴퓨터나 모바일을 활용해 '대구시 주민참여예산 홈페이지'에 접속해 간단한 본인인증 절차를 거친 후 투표 메뉴얼에 따르면 된다.

현장투표는 대구시청을 방문하거나 9월1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3시까지 문화예술회관 달구벌홀에서 개최되는 주민총회에 직접 참가해 현장에 설치된 컴퓨터로 투표를 하면 된다.

투표 대상은 주민총회에 상정한 175개 사업(105억원)으로, 이는 지난 5월 공모한 시정참여형 주민제안사업(823건 954억원)을 사업부서의 구체화 과정과 시 본청 및 구·군 주민참여예산위원회의 분과위원회 심사를 거쳐 압축됐다.

투표는 7개 분과위원회에서 상정한 175개(105억원)의 시정참여형 주민제안사업의 30%인 52개의 사업을 선정해 투표하면 된다.

최종 사업선정은 온라인 사전투표 결과를 포함한 시민투표와 총회 당일에 시행하는 참여위원 투표 결과를 합산해 고득점 순으로 총사업비 85억원까지 선정할 계획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주민참여예산제를 올해부터는 시 본청과 구·군, 읍·면·동까지 확대했고, 읍·면·동 시범사업으로 마을총회를 구성해 논의한 공동의 관심사항을 주민제안사업으로 제출하는 모델까지 구축했다"며 "어떤 사업이 우리지역에 꼭 필요한 사업인지 꼼꼼히 살펴 투표에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