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0월 21일 토요일

닫기
"탈원전 정책 백지화하라"...울진군민 집단행동 나섰다

11일 울진군탈원전정부정책반대대책위 공식 출범

(아시아뉴스통신= 남효선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8월 13일 08시 07분

11일 한울원전 소재지역인 경북 울진군 북면.죽변면 지역 주민들이 '울진군탈원전정부정책반대범대책위원회(범대책위)'를 공식 출범시키고 있다.(사진제공=범대책위)

신고리원전5,6호기 건설 여부를 놓고 공론회위원회가 공식 활동에 들어가면서 문재인 정부가 탈원전 정책을 가시화 하고 있는 가운데 탈원전 정책을 반대하는 원전 소재 지역 주민들의 목소리가 집단적 조직화 양상을 띠면서 확산되고 있다.

특히 탈 원전정책 철회 요구 움직임이 조직화되면서 탈 원전정책을 지지하는 주민들 간 '민-민 갈등'양상으로 전개될 것으로 전망돼 지역사회의 새로운 갈등의 핵으로 부상하고 있다.

원전 8기가 건설.가동되고 있는 경북 울진군 북면.죽변면 지역 주민 70여명은 11일 '울진군탈원전정부정책반대범대책위원회(범대책위)'를 발족하고 "탈원전 정책 백지화와 철회"를 위한 울진군민 생존권 투쟁에 나섰다.

이날 오전 한울원전 소재 지역인 울진군 북면.죽변면 지역 주민들은 북면청년회 사무실에서 범대책위 출범식을 갖고 공동위원장과 실행위원회를 구성하는 등 문재인 정부의 탈원전 정책에 맞서는 조직적 행보에 돌입했다.

이들 원전 소재 주민들은 이날 범대책위 출범에 따른 성명을 발표하고 "(문재인 정부)의 탈 원전 정책은 원전 지역주민 의견을 무시하고 반영하지 않은 일방적 정책"이라며 "탈 원전 정책을 전면 백지화할 것"을 촉구했다.

사실상 최근 정부의 탈원전 정책 일환으로 추진이 불투명해 진'신한울원전3,4호기의 건설'을 겨냥했다.

또 범대책위는 "울진군민은 정부의 한울원전 가동6기, 건설2기, 계획2기 등 울진군민의 의사와 상관없는 일방적 진행에도 국가 경제발전 원동력이라는 명분과 원전 수용성 측면에서 수많은 불편과 피해를 참고 견뎌 왔다"고 전제하고 "안정적 국가전력 공급계획과 관련한 정부정책 변경사유는 울진군민 동의절차가 반드시 필요하며, 또 다시 지역주민 희생을 강요해서는 안된다"고 주장했다.
 
11일 한울원전 소재지역인 경북 울진군 북면.죽변면 지역 주민들이 '울진군탈원전정부정책반대범대책위원회(범대책위)'를 발족하고 "탈 원전정책 철회와 주민 생존권 보장"을 담은 성명서를 채택하며강력한 투쟁에 나설 것임을 결의하고 있다.(사진제공=범대책위)

♦"원전지역 주민 생존권 보장위한 특별법 제정" 촉구

범대책위는 또 "신규 원전건설 중단과 기존원전의 설계수명 연장관련 정부의 불허방침은 원전 주변지역의 공동화 현상을 더욱 가속화 할 것"이라고 주장하고 "정부는 탈 원전 정책수립 전 반드시 원전지역에 대한 특별법을 제정할 것"을 촉구했다.

또 범대책위는 "30년 원전사업과 함께한 지역주민은 새로운 경제동력과 생존권 터전이 정부로 부터 제시되지 않는다면 더 이상 침묵으로 일관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하고 "일방적 탈 원전정책 백지화 울진군민 생존권 보장 원전지역 공동화 대안제시 등 요구사항이 관철될 때까지 겅력한 대정부 투쟁에 나서겠다"고 천명했다.

이들 주민들은 이날 출범식을 통해 이희국 북면발전협의회장과 도경자 죽변발전협의회장을 공동위원장으로 선정하고 북면.죽변지역 각 5명씩 10명으로 실행위원회를 구성했다.

또 향후 본격 투쟁을 위한 조직정비를 위해 운영규칙을 채택했다.

범대책위는 또 이날 채택한'탈 원전정책 철회와 군민 생존권 보장 요구'등을 담은 성명서와 군민 연대서명부 등을 청와대와 산업부, 원안위, 경북도 등에 발송키로 했다.

울진군민 20%인 1만명을 목표로 전개해 온 서명운동은 이날 현재 3800여명이 서명에 참여한 것으로 집계됐다.

범대책위는 오는 16일 실행위원이 참여하는 집행부 회의를 갖고 정부와 청와대 등 향후 투쟁 방향을 논의한다는 계획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