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1월 23일 목요일

닫기
전북도, 제4차 도서종합개발계획 주민설명회 열어

(아시아뉴스통신= 박신웅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9월 05일 17시 18분

새만금컨벤션센터./아시아뉴스통신 DB

전북도는 5일 새만금 33센터에서 제4차 도서종합개발계획에 대한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주민설명회에는 3개 시군(군산시, 고창군, 부안군) 지역주민과 관계자 등 50여명이 참석했으며 사업계획과 환경영향 등에 대한 설명이 있었다.
 
제4차 도서종합개발계획은 2018년부터 2027년까지 국비 752억원 등 총사업비 879억원을 투자해 군산 선유도 내부연결도로, 고창 내죽도 방파제, 부안 위도 해안탐방로 등 58개사업을 추진하려는 사업이다.
 
발굴된 58개 사업들은 도서주민들의 생활불편사항과 소득증대에 필요한 사업들 중 주민제안을 받아 행안부 국비지원 한도내 우선순위를 정해 수립된 사업들이다.
 
이번 주민설명회는 사업내용, 환경영향에 대한 설명과 주민의견 수렴을 통해 사업의 안전성과 효율성을 꾀하는 법적절차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