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9월 25일 월요일

닫기
군산 앞바다 어선충돌사고 발생

쌍끌이어선 두 척 양망하다 충돌, 한척 침몰

(아시아뉴스통신= 김재복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9월 07일 11시 38분

군산 앞바다에서 충돌한 쌍끌이 어선 세일호(사진제공=군산해경)

전북 군산 앞바다 해역에서 조업 중이던 어선이 충돌해 한 척이 침몰해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군산해양경찰서는 “7일 오전 05시15분쯤 전북 군산시 어청도 남서쪽 약 117km 해상에서 함께 조업하던 139t급 부산선적 2척이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충돌한 선박 두 척은 같은 선단소속 A호(선장 강氏(48세) 승선원 13명)와 B호(선장 오氏, 47세)이며 오징어, 삼치, 병
어 등을 잡기 위해 선박 2척이 그물을 끌며 조업하는(쌍끌이) 어선으로 그물을 끌어올리기 위해 상대 선박에 접근하다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A호는 선체가 심하게 기울면서 침몰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선장 강씨를 포함한 13명 전원이 B호에 신속하게 옮겨 타면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침몰당시 A호에는 연료(경유)가 1만8000ℓ 남아있었지만 '선박 침몰 전 연료 환기구멍을 막아 추가 오염사고는 발생하지 않았다'고 해경은 밝혔다.

현재 해상에는 목재상자 100개와 일부 유막이 형성되어 있으며 침몰한 A호에 연결돼 있던 그물이 떠 올라와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현재 신고를 받고 출동한 1천t급 해경 경비함이 현장 주변 안전관리를 실시하고 있으며 방제함정이 도착하는 대로 방제작업 여부를 검토할 방침이며 해경은 선장과 선원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