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9월 24일 일요일

닫기
‘2017 해군 순항훈련전단’ 출항

해군사관학교 제72기 사관생도, 강감찬함∙화천함 순항훈련

(아시아뉴스통신= 모지준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9월 12일 09시 25분

대한민국 해군 순항훈련전단.(사진제공=해군작전사령부)

‘2017 대한민국 해군 순항훈련전단’이 11일 오전 진해항에서 출항 환송식을 갖고 98일간의 장도에 올랐다.

이날 오전 엄현성 해군참모총장 주관으로 열린 출항 환송식은 각급부대 지휘관과 장병, 사관생도, 가족들이 참석했다.

엄현성 해군참모총장은 훈시를 통해 “사관생도들이 강도 높은 현장 교육훈련을 통해 초임장교로서 임무수행에 필요한 리더십과 전투기량을 갖출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달라”고 강조한 후 “군함은 국가를 대표하고, 여러분은 군사외교사절단” 이라며, 국위선양도 당부했다.

전단장 양용모 준장이 이끄는 이번 순항훈련전단은 제72기 사관생도 138명을 비롯해 모두 630여명의 승조원으로 구성됐다.

한국형 구축함 강감찬함(DDH-Ⅱ, 4400톤급)과 군수지원함 화천함(AOE, 4200톤급)이 훈련에 참가한다.

올해 방문지는 베트남(다낭), 인도(뭄바이), 아랍에미리트(아부다비), 쿠웨이트(슈와이크), 스리랑카(콜롬보), 인도네시아(수라바야), 태국(파타야), 말레이시아(코타키나발루), 미국(괌), 일본(요코스카) 등 10개국 10개항이며, 총 1만8558NM(3만4369km)을 항해하고, 오는 12월18일 복귀한다.

▶2017년 훈련 중점

이번 순항훈련에서 사관생도들의 실습프로그램은 초급장교로서의 임무수행능력 배양을 위한 실무업무 체험∙전투상황과 동일한 철야훈련 등 실전성을 강화하고, 시맨십(Seamanship)을 함양하는데 중점을 두고 있다.

특히 전투기량경연대회, 전투배치훈련을 비롯해 소화방수훈련, 비상이함훈련, 비상조타훈련 등 함정손상통제훈련을 반복∙숙달로 함정의 생존성 보장과 위기상황을 극복할 수 있는 야전성 강화에 주력할 계획이다.

또한 순방국 해군참모총장 등 명사 초청강연과 기항지 역사와 전쟁사 연구/발표, 부대관리 자유토론 등을 통해 국제안보환경 이해와 국제 감각(Cosmopolitan Outlook) 증진, 글로벌 리더십을 함양한다.

▶군함외교

올해 순항훈련 중 6∙25 참전국(태국, 미국/괌, 인도)에 기항 시에는 참전용사와 가족 초청 함상리셉션, 보훈병원 위문활동, 불우 참전용사 대상 봉사활동, 국립묘지∙참전 기념비 참배행사 등을 현지 대사관과 함께 한다.

또한 순항훈련전단 장병과 사관생도들은 기항지 해군부대를 방문, 친선체육활동, 연합봉사활동, 상호 초청행사, 문화예술공연 등 다양한 군사외교활동을 통해 우호협력을 강화한다.

특히 태국 파타야 기항 시에는 국제관함식에 참가, 한국 해군의 위용을 드러내고 양국 해군 간의 우호를 증진한다.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에 기항 시에는 우리 아크부대를 방문, 국위를 선양하고 있는 장병들을 격려한다.

쿠웨이트는 순항훈련 역대 최초로 기항하는 국가로 우리 기업, 교민들을 대상으로 위문행사도 갖는다.

인도네시아 수라바야에서는 해군사관학교를 방문해 교류활동을 펼친다.

이번 훈련 중 다양한 외교활동에는 합동공연단이 활약할 계획이다.

올해 최초로 편승하는 해군국악대와 비보이팀을 비롯해 군악대∙의장대, 해군홍보단(사물놀이, 마술, 가수, MC), 태권도단, 생도 합창단 등이 세계적 수준의 전통문화예술공연, 한류문화공연, 군악연주회, 태권도/의장대 시범  등을 선보인다.

▶정부정책지원

순항훈련전단은 이번 순방국이 중요한 방산교역국임에 초점을 두고 방산물자교역지원센터(KODITS)와 함께 방산홍보활동을 펼친다.

이에 군수지원함 화천함에는 다양한 무기체계와 플렛폼 등 한국의 우수한 방산기술과 제품을 홍보하는 방산홍보전시관이 설치하고 운영된다.

또한 홍보전시관에는 ‘2018 대한민국해군 국제관함식’을 비롯해 1988년 서울올림픽 이후 30년 만에 한국에서 개최하는 세계인의 축제 ‘2018 평창 동계올림픽’과 세계적인 트렌드인 한류(영화, 드라마, K-POP, VR기술), 동해 표기, 독도, 아름다운 관광지 등을 소개하는 홍보부스도 마련됐다.

이 밖에도 순항훈련전단은 올해 대한민국과 수교 25주년을 맞는 베트남과 40주년을 맞는 스리랑카에서 현지 대사관과 함께 정부차원의 수교기념행사를 지원한다.

태국 파타야 방문 시에는 태국 국제관함식에 참가, 대한민국해군의 위용을 드러내고 양국 간의 우호를 증진한다.

역대 최초로 우리나라 지자체와 기항도시 간의 협력활동 지원행사도 추진한다.

창원시와 자매도시인 베트남 다낭에 기항할 경우에는 창원시에서 마련한 국내도서 8000권을 전달하는 등 양국 도시 간의 협력활동을 지원한다.

▶기타훈련미담

이번 순항훈련에는 아버지와 아들이 함께 참가하는 등 화제가 되고 있다.

화제의 주인공은 순항훈련 합동공연단 태권도시범팀장 김태성 준위(48)와 강감찬함 전기부사관 김시원 하사(22)다.

김태성 준위는 국군 태권도 지도 심사위원(공인 6단) 활동 중에 선발됐는데, 이번 훈련에 아들이 승조하고 있는 강감찬함이 참가하게 되면서 부자(父子)가 함께 98일간 한 배를 타고 동고동락을 하게 됐다.

김태성 준위는 “아들이 함정에서 임무 수행하는 모습을 자랑스럽고 우리 아들 또한 경찰무도 4단, 태권도 4품의 실력자로 해외에서 함께 태권도의 우수성을 알리고 싶다”고 기대감을 보였다.

이에 아들 김시원 하사는 “해군에 입대하기 전부터 훈련소 소대장으로 빨간 모자를 쓴 아버지를 동경해 왔는데, 해군 부사관의 참모습을 아버지께 보이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훈련에는 국내 우수업체와 단체들이 후원에 나서기도 했다.

‘한복코리아’에서는 최신 디자인의 한복 15벌을 기증하였는데, 함상리셉션 시 초청 인사들을 대상으로 한복체험과 사진촬영 행사를 가질 예정이다.

이 밖에도 ‘(주)코리아세븐’, ‘몽고식품’, ‘롯데칠성음료’ 등에서 후원한 물품들을 해외 교민들에게 선보이고, ‘사랑의책나누기운동본부’, ‘국립중앙도서관’, ‘해외동포책보내기운동본부’ 등에서 기증한 도서 9000여권을 순방국 교회와 한글학교 등에 지원할 예정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