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1월 24일 금요일

닫기
충북소방본부, 양대 체전 준비상황 최종점검

김충식 본부장 “개개인 안전의식 성공개최 밑거름”

(아시아뉴스통신= 김영재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9월 13일 15시 52분

13일 김충식 충북도소방본부장(왼쪽 두 번째)이 제37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및 제98회 전국체육대회 개.폐회식이 열리는 충주종합운동장 주경기장에서 관계자들과 준비상황 최종점검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충북도소방본부)

충북도소방본부가 13일 제37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및 제98회 전국체육대회 개.폐회식이 열리는 충주종합운동장 주경기장에서 준비상황 최종점검을 했다.

김충식 본부장은 이날 오는 15일 전국장애인체육대회 개회식을 대비해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안전컨설팅을 실시했다.

충북도소방본부는 경기 기간 중 충주종합운동장에 소방현장 지휘본부를 설치해 가동한다.

충북도소방본부는 양대 체전의 안전한 개최를 위해 지난 7월부터 도내 주요경기장 및 숙박시설에 대한 소방안전점검을 벌여 불량사항에 대한 조치를 마쳤다.

충북도소방본부는 이밖에도 ▸복합재난 대비 긴급구조 종합훈련 ▸경기장 별 현지적응훈련 ▸유사시 행동방침을 기재한 안전매뉴얼 작성 ▸경기장별 안전요원으로 활동하는 의용소방대원에 대한 근무수칙 등 소방안전봉사자 교육 ▸과거 안전사고 사례분석을 통한 위험요소 사전차단 등 신속 대응체계를 구축했다.

김 본부장은 “2017년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성공 개최의 밑거름은 개개인의 안전관리 의식”이라며 체전 관계자들의 적극적인 안전관리 업무수행과 화재예방 의식 고취 등을 당부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