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9월 19일 화요일

닫기
제13회 김포뱃길축제 오는 23일 ‘평화와 문화를 그리다’

(아시아뉴스통신= 김성일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9월 13일 15시 02분

김포시 행사 조감도./(사진제공=김포시청)

제13회 김포뱃길축제가 오는 9월 23일 시민1천여 명을 초대한 가운데 민간인통제구역인 한강 백마도에서 ‘가족소풍’으로 진행된다.

올해 3번째 백마섬에서 진행하는 제13회 김포뱃길축제는 초대된 시민 1천여 명이 발자국으로 그리는 대형 한반도 그림과 함께 직접 만든 평화의 종이배를 한강하류에 띄우며 평화의 뱃길이 다시 열리기를 소원하는 퍼포먼스로 시작된다.

이날 백마도 현장에는 김포미술협회 주관으로 ‘철조망 평화를 말하다’ 조형물 전시와 함께 김포의 어제와 오늘 사진전, 1000명 분 비빔밥 퍼포먼스, 군 장비전시 등이 ‘평와 문화를 그리다‘를 주제로 진행된다.

또한 일반시민 특히 어린이를 위해 ▲우드아트 ▲화의 양초 만들기 ▲평화의 매듭 팔찌 만들기 ▲백마도에서 띄우는 평화의 편지 ▲소망솟대 만들기 ▲페이스페인팅 등과 함께 ▲베트남 롱댄 만들기 ▲중국 그림자놀이 등 12개의 ‘평화와 문화’를 체험 하는 공간과 다문화 부스가 운영된다.

오후 4시까지 총 3부로 이어지는 평화콘서트는 마지막에 김포제일라이온스가 주관하는 가족노래자랑은 사전신청에 의해 이뤄지며 총 1백만 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축제위원회는 일반 참가시민들을 위해 신곡 4거리에서 행사장까지 15분 간격으로 셔틀버스를 운행한다. 승차장소는 고촌읍 신곡4거리에서 제방도로 방향 공용주차장이다.

한편 참가시민들은 사전 신청에 의해 이뤄지며 군사보호지역 특성으로 사진촬영이 가능한 핸드폰 지침은 금지된다.

곽종규 축제위원장(김포저널 대표)는 “축제 당일 참가한 시민들이 돗자리와 양산 등을 준비해 하루 동안 한강을 바라보며 가족소풍을 즐기기를 바란다”고 했다.

축제 참여를 원하는 시민은 김포저널 홈페이지 또는 전화문의(김포저널 총무과 996-4181)로 가능하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