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1월 22일 수요일

닫기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 공공구매 정책협의회 개최

(아시아뉴스통신= 도남선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9월 14일 12시 28분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이 13일 청사 2층 중회의실에서 부산지역 ‘공공구매 정책협의회’를 개최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조종래)은 13일 청사 2층 중회의실에서 부산지역 ‘공공구매 정책협의회’를 개최했다.

14일 부산중기청에 따르면 이번 협의회는 새정부 들어 중점 추진하고 있는 중소기업제품의 구매 촉진 및 중소기업의 판로를 지원하고, 공공기관의 중소기업제품 구매를 증대시키기 위한 의견을 들어보는 자리였다.
 
부산시청, 기술보증기금, 부산항만공사, 한국주택금융공사, 국립부산과학관 등 12개 공공기관과 중소기업중앙회 지역본부, 중소기업기술혁신협회 부산울산지회, 한국여성벤처협회 부산경남지회, (재)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 남부권역 관계자 등이 참석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이번에 신설된 협의회에서는 협의체 운영 규정을 제정하여 협의회를 상설화하였고, 공공기관의 중소기업제품 구매 실적 및 계획, 2017년 공공구매 실태조사 현황, 이전 공공기관 구매상담회에 관해 상호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또한, 지역 중소기업과의 협력방안 발굴, 공공기관의 중기제품 구매 관련 애로사항을 듣고 이에 대한 해결을 위해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특히 지역 여성기업, 장애인기업에 대한 정보가 부족하여 이를 활용하지 못하고 있다는 공공기관의 의견이 많아 이를 공유하여 판로 확대에 노력하기로 했다.
 
공공구매는 공공기관이 다양한 제도를 통해 중소기업 제품을 구매하여 중소기업의 판로를 지원 하는 것으로, 현재, 공공기관에서는 구매목표비율제도에 따라서 의무적으로 중소기업제품, 중소기업 기술개발제품, 여성기업제품, 장애인기업제품을 구매하고 있다.

조종래 청장은 “중소기업의 가장 큰 애로사항이 판로개척이다. 공공구매제도가 지역 중소기업의 판로개척에 많은 기여를 했다고 생각된다. 그간 공공기관의 협조로 공공구매가 잘 이행됐으나, 이번 정책협의회를 통해 좀 더 협력적인 체계를 구축해 공공구매를 한층 더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