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9월 23일 토요일

닫기
진도군, 숲 돌보미 활동 활발 등 숲속의 전남 만들기에 앞장

(아시아뉴스통신= 최영남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9월 14일 13시 49분

진도군이 숲 돌보미 활동을 활발히 추진해 숲속의 전남 만들기 앞장서고 있다(사진제공=진도군청)

전남 진도군이 전남도가 역점 시책으로 추진 중인 ‘숲 속의 전남’ 만들기 사업의 하나인 ‘숲 돌보미’ 활동에 주민과 단체 등의 자발적 숲 조성·관리·참여가 확산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숲속의 전남’ 만들기와 함께 시작한 ‘숲 돌보미’는 주민 생활 주변에 조성된 가로수, 소공원, 마을 숲 등을 대상으로 잡초 제거, 비료 주기, 쓰레기 줍기 등 개인과 단체가 자발적으로 참여해 숲을 가꾸는 사업이다.

진도군은 사천리 청년회, 염장 마을회 등 4개 단체 100여명이 숲 돌보미 협약을 체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지난 8월 숲 돌보미 협약을 체결한 염장마을회는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마을 앞에 위치한 소공원에서 잡초와 잡목을 제거하고 환경을 정비해 지역 주민들에게 산책 공간을 제공했다.

진도읍 염장 마을회는 지난 8월 숲 돌보기 협약을 체결한 후 돌보미 활동을 자율적으로 실시해 숲 속의 전남 만들기에 앞장서고 있다.

임성만 이장(염장 마을)은 “앞으로도 숲 돌보미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아름다운 숲속의 진도 만들기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현재 진도군에는 소공원 92개소, 가로수 290㎞, 숲 5개소가 조성되어 있으며, 그동안 행정인력과 공공예산으로만 관리해왔다.

한편 진도군 녹색산업과 관계자는 “현재 진도군에는 4개 단체가 숲 돌보미로 활동하는 등 그동안의 관 주도에서 벗어나 주민이 주도하고 직접 참여하는 행복한 숲 조성을 위한 분위기가 확산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숲 돌보미 참여를 희망하는 개인과 단체는 진도군청 산림경영담당(540-3752)에 전화, 방문을 통해 신청서를 제출하면 심사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