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9월 23일 토요일

닫기
군산시 - 공무원 노조, 공무원 권익증진 109개 조항 합의

13일 2017년 단체협약 체결, 후생복지・근로환경 개선 초점

(아시아뉴스통신= 김재복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9월 14일 14시 24분

군산시청/아시아뉴스통신DB

전북 군산시가 군산시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김상윤, 이하 군공노)과 공무원 후생복지・근로환경 개선 등을 내용으로 한 단체협약을 13일 체결했다.

14일 시에 따르면 지난 2015년 이후 2년 만에 이뤄진 이날 체결식에는 노사 양측 교섭대표인 문동신 시장과 김상윤 군공노 위원장을 비롯한 교섭위원 20명이 참석했다.

지난 7월 군공노는 109개 조항의 단체교섭 요구안을 군산시에 제출했다.

이어, 양 측이 예비교섭 및 1차례 실무교섭을 진행하고 전 조항에 대한 합의점을 도출했다.

주요 내용으로는 인사, 근무조건, 후생복지 등의 내용이 담긴 이번 협약에는 조합원 직무스트레스 치유 프로그램 다양화, 선거사무종사자 대체휴무 보장, 사무실 환경개선 등이 새롭게 포함됐다.

이번 단체협약의 효력은 서명일로부터 1년간이며 1년이 경과된 이후에도 새로운 단체협약이 체결될 때까지는 그 효력이 지속된다.

문동신 군산시장은 “이번 단체협약이 직원들의 근로환경 개선 및 복지향상에 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시정의 소중한 동반자로서 군공노와 군산발전을 위해 함께 소통의 폭을 넓혀가겠다”고 말했다.

김상윤 군공노위원장은 “조합원들의 근로조건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다”며 “대화와 타협을 통해 시민과 함께하며 신뢰받는 공무원 노조로 우뚝 서 어려운 시기에 군산발전의 밀알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