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0월 18일 수요일

닫기
IPA, '민관협력' 부문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 표창

제18회 기술혁신대전서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

(아시아뉴스통신= 김선근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9월 14일 18시 06분

14일 인천항만공사가 제18회 기술혁신대전 개막식에서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사진 왼쪽 중소벤처기업부 최수규 차관(장관 직무대리), 오른쪽 IPA 김성진 항만개발실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인천항만공사)

인천항만공사가 ‘민관공동투자기술개발사업’ 추진을 통해 중소기업 상생협력 및 동반성장을 위해 힘쓴 결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을 표창 받았다.

인천항만공사(사장 남봉현)가 14일 서울 코엑스(COEX) 1층 홀A(Hall A)에서 개최된 제18회 기술혁신대전 개막식에서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민관협력’ 부문 장관상 표창을 받았다고 밝혔다.

인천항만공사(IPA)에 따르면 이날 시상식에는 IPA 김성진 항만개발실장이 기관 대표로 참석해 중소벤처기업부 최수규 차관(장관 직무대리)으로부터 표창장을 수여받았다.

IPA는 민관공동투자기술개발사업 추진을 위해 정부와 20억원 규모의 협력 펀드를 조성하고 지난 2013년부터 각종 사업을 추진해 왔다.

IPA는 항만에서 지속적으로 요구되는 제품 국산화․신제품 개발 등의 수요에 부응하기 위해 ‘민관공동투자기술개발사업’을 통해 중소기업에 해당 제품 개발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그 결과 IPA와 중소기업은 R&D를 통해 건강하고 지속가능한 공동연구개발 및 협력파트너 관계를 조성하게 돼 ‘민관공동투자기술개발사업’이 상생협력을 위한 대표적인 동반성장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 했다는 점을 인정받아 표창에 이르렀다는 것이 IPA측의 설명이다.

IPA에 따르면 ‘민관공동투자기술개발사업’은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과제에 대해 기술개발 및 제품화를 실시해 바로 현장에 적용할 수 있고 생산성과 효율성이 증대된다는 장점이 있다.

또한 중소기업의 입장에서는 기술 경쟁력 및 제품 수요처 확보가 가능하다.

IPA는 중소기업과 기술 협력을 통해 항만전용 항내 LED 가로등, 무선전력전송 야드트랙터, 크루즈 선박 승하선용 스텝카를 개발해 항만에 적용했고 최근에는 기후변화대응 및 친환경 에너지정책에 부응하기 위한 기반시스템을 개발 중이다.

특히 크루즈 선박 승하선용 스텝카는 지난 5월 국제항만협회(IAPH)의 기술적용분야에서 입상해 인천항의 기술수준 및 위상을 제고하기도 했다.

IPA 김성진 항만개발실장은 “중소기업과 협력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우수 협력모델을 발굴해 동반성장 문화 확산과 공정거래관계 조성에 앞장서겠다”며 ”표창을 더욱 노력하라는 의미로 생각하고 앞으로도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14일부터 오는 16일까지 진행되는 제18회 기술혁신대전은 중소벤처기업부 주최로 열리는 행사로 올해는 300여개 부스 설치를 통해 기술혁신 성과 확산을 위한 우수사례 성과물 전시와 중소기업인의 실질적인 성과창출을 위한 각종 부대행사가 열린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