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0월 21일 토요일

닫기
2017경북영주풍기인삼축제, 21일 풍기읍 남원천변 일원서 개최

(아시아뉴스통신= 채봉완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0월 12일 13시 50분

지난해 장욱현 영주시장이 풍기인삼아가씨와 함께 축제장에서 풍기인삼을 홍보하고 있다.(사진제공=영주시청)

'2017경북영주풍기인삼축제'가 오는 21일 경북 영주시 풍기읍 남원천변 일원에서 개최된다.

오는 29일까지 9일간 열리는 이번 영주풍기인삼축제는 매해 인삼채굴시기에 맞춰 개최돼 저렴한 가격으로 좋은 품질의 풍기인삼을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지역의 특징을 살린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관광객들에게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특히 올해는 풍기인삼축제가 20주년을 맞이하는 해로, 시는 이를 기념하는 개막행사와 함께 2020경북영주풍기 세계인삼엑스포 유치 추진위원회 출범식을 함께 가져 풍기인삼의 우수성 홍보에 나설 계획이다.

지난해 축제의 인기를 견인한 산지봉인 품질인증도 한층 강화한다.

시는 축제장 판매용 인삼을 공개 채굴해 일련번호를 붙여 봉인한 후 축제날 아침 사람들이 보는 앞에서 바로 뜯어 판매하는 유통방식을 도입해 원산지 논란을 막고 소비자의 신뢰도를 구축했다.

이와 함께 홍삼농축액과 홍삼음료 등 가공식품에 대한 기준을 마련하고 국가에서 인증하는 전문시험, 검사기관 성분검사를 실시해 합격한 제품에 한해 품질인증마크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등 품질을 강화한 제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선보인다.

시는 풍기인삼 판매의 명품화, 전문화, 차별화를 위해 풍기인삼 및 홍삼가공품 품질인증제 시행, 판매대와 쇼핑백, 영주시 인증저울 마련 등 판매 서비스의 질을 향상시켰으며 축제장을 방문한 관광객들이 불편 없이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편의시설과 안전을 강화할 계획이다.

특히 지역살림에 보탬이 되는 경제축제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산업전시관을 통해 풍기인삼의 차별성과 우수성을 알리고 다양한 제품을 소개하는 등 실질적인 소득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준비 중이다.

풍기읍 남원천변에 마련된 축제장 일원에서는 연일 다양한 체험행사와 지역의 역사를 스토리텔링한 다채로운 특별행사와 공연, 전시, 체험 프로그램이 개최된다.

고을의 번영과 인삼의 풍년을 기원하는 풍기인삼 개삼터 고유제를 시작으로 1541년 풍기군수로 부임하면서 인삼재배를 시작한 주세붕 군수를 기념하는 퍼레이드, 전국우량인삼선발대회와 인삼 깎기 경연대회, 영주풍기인삼장사 전국씨름대회 및 여자프로 씨름대회, 소백산 영주풍기 인삼가요제, 청소년 뮤직페스티벌, 전국 통기타 페스티벌 등 행사가 마련된다.

뮤지컬 소백산자락길, 마당놀이 덴동어미전 등 영주의 역사와 문화를 스토리텔링한 공연도 선보인다. 특히 마당놀이 덴동어미전은 영주 순흥지역 부녀자들의 화전놀이를 배경으로 덴동어미의 비극적 인생을 읊은 내방가사 덴동어미화전가를 마당놀이극으로 구성한 것으로, 축제기간 내내 공연될 계획이다.
지난해 풍기인삼축제에 참가한 외국인들이 인삼캐기체험에 나서고 있다.(사진제공=영주시청)

전시 체험 행사로는 선비정신 홍보 및 체험, 풍기인삼 산업 전시관, 인삼캐기, 전국 우량인삼 선발대회 수상작 전시, 인삼병주 만들기, 인삼경매 등이 있다.

축제장에는 인삼체험과 인삼을 통째 튀겨낸 인삼튀김, 인삼을 넣은 도넛, 인삼정과, 인삼차, 인삼으로 만든 다양한 웰빙 인삼요리 무료시식이 마련돼 인삼요리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이번 2017경북영주풍기인삼축제 기간에는 2017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21~29일), 재즈아티스트공연(23~25일), KBS 열린음악회(24일), 2017소백산 힐링걷기대회(21~22일), 2017영주사과축제(28~11월5일) 등 다양한 행사가 함께 개최되어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인삼재배의 긴 역사를 바탕으로 집약된 노하우와 지금까지 쌓아온 명성, 신뢰도를 지켜나가는데 힘쓰는 등 인삼의 본고장으로써 영주라는 지역의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 성공적인 축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영주풍기인삼축제장을 방문해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 그리고 인삼캐기 체험과 먹을거리 등과 함께하며 건강한 즐거움을 만끽하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인삼은 재배가 까다로워 기후, 토질, 자연환경이 적합하지 않은 곳에서는 생육 자체가 어려운 식물로 영주는 북위 36.5도에 위치해 평균 7시간이 넘는 일조량과 11.9도의 높은 일교차가 특징을 지니고 있어 이곳에서 생산된 인삼은 조직이 치밀하고 저장성 또한 우수해 가공에도 적합한 특징을 갖고 있다.

특히 면역증진에 효과가 있다고 알려진 유효사포닌 함량이 36종으로 미국산 19종, 중국산 15종에 비해 월등히 높아 인삼 가운데서도 최고로 손꼽히며 큰 인기를 얻고 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