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6일 토요일

닫기
정태옥 의원 "대구취수원 문제, 한걸음 나아갈 때"

"국무조정실이 조정자로 적극 나서야"

(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0월 12일 15시 51분

정태옥 국회의원.(사진제공=정태옥 의원실)
정태옥 국회의원(자유한국당, 대구북구갑)은 대구취수원 이전과 관련, 정부의 조정이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기라며 국무조정실의 적극적인 역할을 촉구했다.

정 의원은 12일 국무조정실 및 국무총리비서실 국정감사에서 "대구취수원 이전 문제가 오랫동안 지자체간의 갈등으로 인해 답보상태에 머물러왔지만, 구미시장이 전향적으로 검토하기로 한 만큼 이제는 국무조정실이 발 벗고 나설 때"라고 밝혔다.

정 의원은 앞서 지난해 6월 업무보고와 10월 국정감사, 올해 2월 업무보고에서 대구취수원 문제에 대해 국무조정실의 중재미흡 문제를 지적했으며, 지난 5월 이낙연 국무총리의 인사청문회에서도 대구취수원 문제 해결에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국무조정실은 그때마다 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변했지만, 지자체간 이견으로 인해 진전이 없었다. 그런데 최근 남유진 구미시장이 전향적으로 검토하겠으며 당사자 간 회동을 제안한다면 응하겠다고 밝힘에 따라 상황이 달라졌다는 것이다.

정 의원은 "대구취수원 이전 문제는 대구시민의 건강과 안전이 달린 중요한 문제이고 지금이 바로 한걸음 더 나아갈 때"라며 "구미시와 경북도가 대화의 테이블로 나오겠다고 입장을 밝혔으니 이제 국무조정실이 문제 해결을 위한 적극적인 자세를 보여주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