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8일 월요일

닫기
경상남도, ‘제26회 경상남도 산업평화상’ 수상자 4명 선정

디케이락(주) 노은식 대표, 대흥산업(주) 이동우 노조위원장 등 노사 상생협력 문화 정착에 기여

(아시아뉴스통신= 김회경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0월 13일 14시 06분

경상남도 청사 /아시아뉴스통신 DB
경상남도가 노사화합을 통한 생산성 향상과 합리적 선진 노사문화 정착에 기여한 근로자 및 사용자에게 수여하는 제26회 경상남도 산업평화상 수상자 4명(근로자 1명, 사용자 3명)을 선정했다.   영예의 대상은 디케이락(주) 노은식 대표이사, 금상은 대흥산업(주) 이동우 노조위원장, 은상은 한국지엠(주)창원공장 이철식 부장, 동상은 ㈜산호수출포장의 최은수 대표이사가 각각 선정됐다.   ►대상 수상자인 디케이락(주) 노은식 대표이사는 최근 6년간 경남지방 중소기업청 주관 취업하고 싶은 우수기업, 경남도지사 수여 일자리 창출 우수기업, 2016년 김해지역 최초로 세대간 상생고용지원대상사업자로 선정된 우수 강소기업이다.   노사협의회를 통해 임금체계 개편, 정년연장 등을 도입해 노사화합을 위해 노력했으며, 출산장려금, 대학교육비, 장기근속자해외여행, 통근차량운영을 통해 직원들의 복리후생 제도를 개선했다.   3년간 10억원을 들여 장학재단을 설립하고 엄홍길휴먼재단과 함께 네팔에 학교건립을 지원하는 등 사회 공헌에도 앞장 선 공로를 인정받았다.

►금상 수상자인 대흥산업(주) 이동우 노조위원장은 1993년 대흥산업(주) 입사이후 23년여를 산업현장 일선에서 근무해 오면서 2012년 노동조합 비상대책위원장에 취임해 노동조합을 안정화시켜 노동자의 권익 및 고용보장에 노력해 왔다.
  
상시 노사협의회를 통한 근로조건을 개선하는데 앞장섰으며 즐거운 직장만들기 조성을 위해 각종 동아리를 활성화하고 노사한마음 체육행사를 개최하는 등 노사화합과 생산성 향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은상 수상자인 한국지엠(주)창원공장 이철식 부장은 노무, 인사를 책임지는 관리부 부서장으로서 2000년 3월 대우자동차 창원 노동조합 설립이후 현재까지 갈등적 노사관계를 대등적·협력적 노사 관계로 발전시키는 노사협력 프로그램 개발과 시행으로 노사화합의 기틀 조성에 기여했다.
  
2014년부터 2015년까지 임금, 단체협상 2년 연속 무분규 타결을 주도적으로 이끌어 노사상호 신뢰관계 구축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동상 수상자인 ㈜산호수출포장의 최은수 대표이사는 2006년 30대에 대표이사로 취임한 이래 어려운 경제상황에도 불구하고 매년 5% 이상의 임금인상과, 자녀학자금, 여성휴게실,유아출산지원금 제도 등 가족친화경영으로 직원들의 복지증진에 기여했다.
  
저소득아동복지시설에 리폼컴퓨터 기증, 지역아동센터 행사시 드림타워 제작지원 등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였으며, 회사창립 이후 사망사고 ZERO, 최근 3년간 산업재해 ZERO, 무사고 1000일 이상을 달성하며 근로자의 산업안전 관리에도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수상자에게는 도지사 상패 및 메달을 증정하고 국내 산업시찰 기회가 주어지며, 시상식은 오는 25일 진행 될 예정이다.
  
한편 경상남도 산업평화상은 1991년부터 시행하고 있으며, 지난해까지 25회에 총 435명(근로자 270명, 사용자 165명)이 수상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