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6일 토요일

닫기
"최고 몸짱은 누구?"..계명대 학생들, 2017 피트니스스타 대회 휩쓸어

계명대 체육학과 오정환 학생 남자 모델부문 미디움 1위 및 전 체급 그랑프리 차지
남자모델 부문에서 정수언 톨 1위, 강현진 루키 알토 3위, 배준석 루키 알토 4위

(아시아뉴스통신= 박종률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0월 13일 15시 44분

최근 열린 2017 피트니스스타 아마추어리그에서 입상한 계명대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배준석, 정수언, 오정환, 강현진 학생.(사진제공=계명대)
계명대학교는 최근 서울 KBS 아레나홀에서 열린 '2017 피트니스스타 챔피언십 아마추어리그'에서 계명대 학생 4명이 출전해 모두 입상했다고 13일 밝혔다.

그 중 오정환 학생(체육학전공 3학년.24)은 남자 모델부문 미디움 체급 1위와 전 체급 1위인 그랑프리를 차지했다.

또 남자 모델부문에서 정수언 학생(체육학전공 3학년.24)이 톨 체급 1위, 강현진 학생(체육학전공 3학년.24)이 루키 알토 3위, 배준석 학생(체육학전공 3학년.24)이 루키 알토 4위를 차지했다.

이들 4명의 학생들은 모두 같은 과 동갑내기 친구들로 함께 운동하며 우정을 나누기도 했다.

평소 운동을 좋아하던 중 같이 대회에 나가기로 하고, 3개월 동안 학업과 운동을 병행하며 준비했다.

수업이 없을 때는 학교 헬스장에서 같이 운동을 하며, 대회에 나가 선보일 포즈도 서로 봐주곤 했다.

오정환 학생은 "운 좋게 그랑프리를 차지해 기쁘기도 하지만 같이 출전한 친구들 모두가 입상을 해 더욱 의미가 있는 것 같다"며 "대회 준비를 하며 가장 힘들었던 것은 식단관리 때문에 먹고 싶은 것을 마음대로 못 먹는 것이었는데 당분간은 마음껏 먹어야겠다"고 농담 섞인 말을 전했다.

4명 학생 모두는 내년에도 대회에 참가할 예정이다.

특히 그랑프리를 차지한 오정환 학생은 내년에도 대회에 출전해 2연패를 노린다.

한편 이번에 열린 2017 피트니스스타 챔피언십 아마추어리그는 지난 4월 내셔널리그, 6월 코리안리그, 7월 퍼시픽리그에 이어 올해 마지막 피트니스스타 리그다.

클래식 보디빌딩, 머슬, 피규어, 피지크, 남녀 스포츠모델, 비키니 등 총 7개 종목에 800여명의 선수들이 참가했다.

또 심사의 공정성을 위해 각 종목의 체급별 심사위원 로테이션, 심사위원 점수 현장공개, 점수 시스템 집계 자동화 등을 통해 순위를 가렸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