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2월 16일 토요일

닫기
메가박스, 스크린 뮤지엄 ‘정원을 그리다 : 모네에서 마티스까지’ 단독 상영

(아시아뉴스통신= 고유진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0월 13일 17시 41분

(사진 출처 = 메가박스)

메가박스가 미술 전시회를 스크린으로 옮긴 스크린 뮤지엄 ‘정원을 그리다 : 모네에서 마티스까지’를 오는 26일 단독 상영한다고 밝혔다.
 
‘정원을 그리다 : 모네에서 마티스까지’는 런던 왕립미술아카데미의 인기 전시회를 시작으로 제작된 영화로 모네에서부터 보나르, 마티스까지 화가들에게 강력한 영감을 주었던 정원을 스크린에 다양하게 선보인다.
 
관객들은 모네의 작품 ‘수련’의 배경인 지베르니와 버논에 위치한 보나르의 개인 정원 등 미술 작품에 등장하는 신비롭고 아름다운 정원을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전시회 작품 속 배경이 되었던 곳을 방문하며 인상주의에서부터 아방가르드까지 미술사에서 정원의 중요성을 살펴보는 시간을 갖는다.
 
(사진 출처 = 메가박스)

메가박스는 ‘정원을 그리다 : 모네에서 마티스까지’ 상영을 기념해 오는 16일 안현배 미술사학자와 함께 하는 렉처 프로그램 ‘팝콘 클래식’을 진행한다.
 
이외에도 27일에는 정여울 작가와 정원을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는 ‘클래식 소사이어티 토크’도 개최될 예정이다.
 
송진영 메가박스 클래식 소사이어티 담당자는 “이번 상영작은 세계의 위대한 화가와 원예학 사이의 흥미로운 관계를 살펴보는 특별한 시간이 될 것”이라며 “오랫동안 색과 빛을 표현하는 장소로 여겨온 정원을 주제로 한 작품과 실제 풍경을 소개하며 관객들에게 최고의 시각적 기쁨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정원을 그리다 : 모네에서 마티스까지’는 전국 메가박스 24개 지점에서 상영되고 전체 관람가다. 상영 시간은 93분, 티켓 가격은 일반 1만 3000원이다. 청소년, 대학생 및 우대는 9000원, 메가박스 VIP 회원은 1만 1000원, 클래식 소사이어티 멤버십 회원은 1만 2000원에 관람 가능하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