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1월 21일 화요일

닫기
관광공사, 일본 중부 최대도시 나고야서 평창올림픽 홍보 전력

피겨스타‘아사다 마오’ 친자매인 스포츠캐스터‘아사다 마이’평창올림픽 응원토크쇼 진행

(아시아뉴스통신= 유지현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0월 31일 10시 37분

지난 2월 오사카에서 열린 일본 스포츠스타 초청 평창올림픽 홍보행사 모습. 발언자는 일본 전 스피드스케이트 국가대표이자 나가노올림픽 동메달리스트 오카자키 토모미.(사진제공=한국관광공사)

한국관광공사(사장 정창수)는 일본 중부지역 최대 도시 나고야에서 평창동계올림픽 홍보 총력전에 나선다고 31일 밝혔다.

한국관광공사는 평창올림픽이 100여 일 앞으로 다가옴에 따라 오는 11월 5일 주말평균 5만명이 방문하는 나고야 랜드마크이자 대형쇼핑몰인 ‘오아시스21’에서 ‘2018평창동계올림픽 카운트다운 페스타 in 나고야’ 행사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는 나고야 출신으로 일본 전 국가대표 피겨스케이트 선수인 ‘아사다 마오’의 친자매이자 인기 스포츠캐스터로 활동 중인 ‘아사마 마이’가 직접 ‘평창올림픽 응원 토크쇼’를 진행한다.

또한 일본 인기 남성그룹으로 강원도 홍보대사인 ‘보이맨(Boys And Man)’이 올림픽 개최지역과 강원도 관광매력을 소개하고 라이브 무대를 펼친다. 올림픽관람객 유치를 위해 올림픽 공식 지정 일본여행사들이 방한 관광상품도 홍보한다.

현재 일본에서는 남자 피겨스케이트 스타 ‘하뉴 유즈루’ 등 일본 유명 선수들이 평창올림픽에 참가할 예정으로 평창동계올림픽에 대한 관심이 점차 높아지고 있다. 이병찬 한국관광공사 오사카지사장은 “북한 미사일 도발 등으로 한국 관광에 불안감을 느끼는 일본인들에게 평창올림픽을 최대한 활용해 방한관광 관심을 높이고 한국을 여행목적지로 선택하는 계기를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