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1월 21일 화요일

닫기
울산시, 다양한 채용행사로 청년 ‘취업지원’

13일 동천체육관서 ‘울산채용박람회’‧‧‧22일 종하체육관서 ‘청년구직자 자기PR 콘테스트’

(아시아뉴스통신= 윤서현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1월 08일 10시 03분

‘2017 울산채용박람회’ 안내 포스터.(사진제공=울산시청)

울산시가 다채로운 채용행사로 청년 취업지원에 적극 나선다.
 
울산시는 오는 13일과 22일 ‘2017 울산채용박람회’와 ‘청년구직자 자기PR 콘테스트’를 각각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정부의 일자리정책에 적극 동참하고, 구인기업과 구직자 간 만남의 장을 마련해 일자리 미스매치 해소와 지역 고용안정을 도모하고자 추진됐다.
 
올해 울산채용박람회는 13일 오전 10시 동천체육관에서 ‘알쓸新JOB’(알고오면 쓸모있는 새로운 JOB 채용박람회)이란 슬로건으로 진행된다.
 
유망 중소기업 등 113개의 구인기업 참가해 400여명의 구직자를 채용할 계획이다.

이번 박람회에는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인 한국동서발전(주) 협력업체 ㈜비엠티 등 19개사와 한국에너지공단 협력업체 ㈜럭스코 등 7개사가 참가한다.

지역 내 글로벌챔피언클럽 소속 ㈜모팜, 대창HRSD(주) 등 19개사도 이번 박람회에 참가해 지역인재 현장채용에 적극 나선다.
 
또한 울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과 울산고용복지센터 등 15개 지역 내 취업지원기관이 참가해 기관별 일자리 정책 소개 및 구직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한국동서발전(주)과 한국에너지공단은 별도 홍보관을 마련해 공공기관 소개 및 추진사업 등을 안내할 예정이다.
 
구직자의 취업스킬과 면접능력 향상을 위해 NCS 기반 채용방법 소개 특강과 상시 모의면접관 운영, 청년들의 열정을 북돋을 명사 특강과 취업컨설팅 등 부대행사도 진행된다.
 
이와 함께 22일에는 정부가 주관하는 지역박람회(11월 22∼25일, 부산벡스코)와 연계해 오후 1시부터 종하체육관에서 ‘취준진담, 희망을 말하다’(취업준비생의 진심을 담은 목소리)란 슬로건으로 ‘청년구직자 자기PR 콘테스트’가 열린다.

청년구직자가 자신의 강점을 다양한 방식으로 3∼4분간 자유발표하고, 기업의 인사담당자가 청취후 채용 또는 서류전형 면제 등 구직자에게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방식이다.
 
이형우 울산시 일자리총괄과장은 “다양한 채용행사를 통해 구직자들은 취업의 기회를 확대하고, 기업은 우수한 인재를 채용할 수 있는 공생발전의 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채용박람회와 청년구직자 자기PR 콘테스트는 구직자의 사전 참가신청을 받고 있다.

사전 신청을 희망하는 구직자는 시와 경제진흥원 홈페이지에서 참가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한 신청서를 전자메일(min3032@uepa.or.kr) 또는 팩스(052-700-7136)로 제출하면 된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