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1월 21일 화요일

닫기
인천 남동서 간석지구대 경위 총기 사망 수사중

(아시아뉴스통신= 조기종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1월 10일 06시 50분

오늘 새벽 인천 남동경찰서 간석지구대 휴게실에서 경찰 간부가 머리에 총상을 입고 쓰러져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발견한지 20여분 만에 사망한 사고가 발생했다.

10일 오전 1시18분쯤 인천 남동경찰서 간석지구대에 근무하는 A경위(49)가 지구대 내 휴게실에서 머리와 코에 피를 흘린 채 쓰러져 있는 것을 동료 경찰관이 발견해 119구급대에 신고해 인근에 있는 길병원으로 후송했으나 같은 날 오전 1시40분쯤 사망했다.

경찰에 따르면 A경위는 대기근무 후 근무교대 시간에 나오지 않자 다음 대기근무자들이 휴게실에 들어가 발견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 관계자는 "A경위는 본인의 총기에 의한 외상성 뇌손상으로 자살로 추정하고 있으며 정확한 사망 경위에 대해서는 조사 중에 있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