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1월 21일 화요일

닫기
[아시아뉴스통신TV] 정경진 “사람중심의 도시로 부산을 바꾸겠다”

(아시아뉴스통신= 도남선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1월 12일 22시 23분

 
11일 오후 7시 부산 해운대 바보주막에서 시민의날개·포럼 부산삐·해기마중물협동조합이 공동 주최한 ‘막걸리가 있는 토크’에서 유창열 시민의날개 집행위원장(왼쪽)이 정경진 전 부산시 부시장(오른쪽)을 인터뷰 하고 있다./아시아뉴스통신=도남선 기자
 
여권의 유력 부산시장 후보로 거론됐던 정경진 전 부산시 행정부시장이 사실상 부산시장 출마를 공식화 했습니다.
 
어제(11일) 저녁 7시 해운대 바보주막에서는 유창열 시민의날개 집행위원장의 사회로 ‘막걸 리가 있는 토크’가 열렸습니다.
 
김홍걸 민주당 국민통합위원장과 정경진 부산시 행정부시장이 참석한 이날 행사에는 부산시민 100여명도 참석해 막걸리를 마시며 소통하는 자리가 마련됐습니다.
 
이날 토크쇼에서 정 전 부시장은 “부산을 바꾸겠다”는 말로 사실상 부산시장 출마선언을 갈음했습니다.
 
[정경진 부산시 전 행정부시장] 
“(유창열 - 만약에 부산시장으로 선출이 된다면 정경진 부산시장은 부산을 바꿀 수 있습니까). 선출이 되면 할 수 있습니다. 꿈과 사랑이 있는 도시입니다. 꿈이 있는 도시는 우리 부산이 기회가 있어서 경제적으로, 문화적으로 활발하게 돌아가는 도시입니다. 사랑이 있는 도시는 우리가 어려운 사람하고 같이 더불어 사는 그런 다같이 사람중심의 그런 도시를 만들겠습니다”
 
청년정책에 대한 비전도 제시했습니다.
 
[정경진 부산시 전 행정부시장] 
“청년들이 부산에 오면 스타가 될 수 있다. 그러니까 모든 청년들이 여러분야에서 각자가 최선을 다하고 노력하고 자신만의 끼를 키워나간다면 그 사람이 자고 일어나면 스타가 될 수 있다”
 
김홍걸 위원장도 내년 지방선거에서 승리해 적폐청산을 이어가야 한다며 정 전 부시장에 힘을 실었습니다.
 
[김홍걸 민주당 국민통합위원장] 
“어려웠던 고비를 넘겼지만 앞으로도 할 일이 많고 내년 선거에서 민주개혁세력이 승리해서 적폐청산에 더욱 박차를 가해야 하기 때문에”
 
한편 시민의날개와 함께 이날 행사를 공동 주최한 ‘포럼 부산삐’는 정경진 전 부시장의 지지모임으로, 기업인과 교수, 전직 공무원 등 각 분야 전문가 600여명으로 구성돼 지난 1일 출범했습니다.
 
아시아뉴스통신 도남선입니다.

[영상편집] 유지오 인턴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