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1월 18일 토요일

닫기
군산시, ‘제7회 어린이 안전대상’ 대통령상 수상

(아시아뉴스통신= 김재복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1월 13일 12시 50분

군산시청사/아시아뉴스통신 DB

전북 군산시(시장 문동신)가 행정안전부와 내일신문이 공동 주최한 ‘제7회 어린이 안전대상’ 평가에서 전국 최우수 지방자치단체로 선정돼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어린이 안전대상’은 기초지방자치단체의 어린이 안전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고 지방자치단체의 안전관리 수준 향상과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창의적인 정책을 추진하고 있는 기초지방자치단체를 발굴하기 위해 제정됐다.

그동안 군산시는 어린이가 안전하고 행복한 도시 조성을 민선 6기의 핵심공약사업으로 추진해왔다.

시는 어린이보호구역 107개소 개선사업을 추진하고 어린이집 329개소에 CCTV 1,545대를 설치해 학교 주변 어린이 안전 인프라를 구축했다..

어린이안전체험관을 통해 교통, 생활, 재난 등의 체험 교육을 비롯한 아동 권리증진과 아동학대 예방 순회교육을 실시하는 등 안전문화 확산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문동신 군산시장/아시아뉴스통신DB

이러한 결과 군산시는 전국 최초 어린이 전담부서 신설, 어린이 행복도시 조성 관련 조례 제정 등 어린이 안전시스템 구축과 어린이들의 건강한 성장에 기여해 온 점을 높이 평가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특히, 아동인권교육센터와 아동보호기관을 굿네이버스와 공동 유치하고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와 ‘어린이 권리광장 조성’ 추진, 놀이터 환경진단과 안전활동가 양성, 어린이행복 부모학교 안전교육 등 NGO단체와의 다양한 협력사업을 추진하며 어린이 안전교육 기반을 획기적으로 개선한 부분이 이번 대통령상 수상의 결정적 요인으로 작용했다 고 시는 밝혔다.

문동신 군산시장은 “어린이 안전대상 대통령상 수상으로 군산시 아동친화도시 시작을 알리는 시점으로 발판을 마련했다”며 “어린이 안전은 교육과 연습이 중요한 만큼 앞으로도 시에서는 교육체험 시스템 구축을 중점 확대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